배달의민족, 실내 배달로봇 시범서비스 개시..주문하면 딜리타워 배달해 준다
배달의민족, 실내 배달로봇 시범서비스 개시..주문하면 딜리타워 배달해 준다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9.10.07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피스 1층에서 배달음식 받은 딜리타워 주문자에게 배달음식 배달... 배달직원 배달시간 단축 효과 탁월
주문자, 1층까지 내려가 배달음식 받아와야 하는 불편함 사라져...보안 문제도 해결
고층 사무실에서 배달음식 주문시 1층까지 내려가야 하는 번거로움이 사라질 전망이다. 우아한형제들이 실내 배달 로봇 딜리타워 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사진: 딜리타워/ 우아한형제들)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앞으로 오피스 건물에서 배달음식을 편하게 주문해 먹을 수 있을 날도 멀지 않아 보인다. 그동안 배달음식을 주문하면 배달직원이 사무실까지 배달하는 과정에서 보안 등의 문제로 눈치를 보거나 아예 건물 입구까지 배달음식을 가지러 가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그런데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자율주행실내배달로봇 딜리타워를 개발했다. 이 로봇 서비스가 본격 상용화되면 이같은 불편함은 사라지게 될 것으로 보인다.

7일 우아한형제들은 서울송파구방이동에위치한우아한형제들본사에서자율주행실내배달로봇 딜리타워의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

시범서비스에 투입된 딜리타워는 두 대다. 시범 서비스는 우아한형제들 직원이 배달음식을 주문하면 1층에 대기중인 딜리타워를 통해서 사무실 내 주문 고객까지 배달음식을 전달한다.

딜리타워 배달 과정을 구체적으로 보면 , 배달음식 주문자가 배달음식을 주문하면 배달직원이 1층까지 배달음식을 배달한다. 이후 1층에 배치된 딜리타워에 배달음식을 넣고 배달번호 4자리와 이동 층수를 입력한다. 딜리타워는 엘리베이터를 타고 배달음식 주문자에게 배달음식을 배달한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번시범서비스는라이더와이용자모두의편의를높인다는점에서의미가크다고 설명했다.

대부분의 사무실은 보안 때문에 1층에서 배달음식을 주문자에게 전달해야 하는데 딜리타워를 이용하면 주문자가 1층까지 내려오는 약 5~10분을 기다리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배달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고 이로 인해 더 많은 배달을 할 수 있어 더 많은 수입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배달직원이 딜리타워에 배달음식을 넣고 현장을 떠나는 시간은 불과 8~10초 밖에 걸리지 않는다.

이 같은 이유로 우아한형제들이 시범서비스에 앞서 배민라이더스 라이더들을 대상으로 자체조사를 진행한 결과, 라이더 5명중 4명이 대신 엘리베이터를 타는 로봇이 있다면 기꺼이 이용할것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용자입장에서는 비대면(언택트, Untact) 배달로 인해 사무 및 생활공간의 보안이 강화된다는 이점이 있고 주문한음식을 가지러 이동하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어, 배달 직원 못지않게 이용자의 시간도 절약할 수 있다. 시범서비스중 이용자가 배달한 건당 약 12분의 왕복 이동시간을 줄일 수 있다고 우아한형제들은 강조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자사가개발한로봇서비스를구성원들이직접체험해배달효율성과데이터등을측정하고, 서비스를보다고도화하고자한다, “앞으로주상복합단지, 쇼핑몰, 영화관, 사무실등에입점한커피숍, 음식점등의음식과음료는물론, 건물내서류나택배등을배달할수있을것으로기대해활용도가높은곳과의협업을적극검토할계획이라고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