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제과 오예스 특대형 나왔다..3단 케이크 완성, 또다른 재미
해태제과 오예스 특대형 나왔다..3단 케이크 완성, 또다른 재미
  • 복요한 기자
  • 승인 2019.12.12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예스 Big’은 한 개만으로도 특별한날 축하 케이크로 손색 없어...오리지널과 미니 원하는 모양대로 쌓아 올리면 시중 소형 케이크 못지않은 3단 케이크
해태제과가 특대형 오예스 Big을 출시했다.(사진: 해태제과)

[컨슈머와이드-복요한 기자] 해태제과가 특대형 오예스 Big을  지난 11일 출시했다. 케이크 대신으로 사용하기 안성맞춤 크기다.

해태제과의 오예스는 예전부터 케익 대용으로 사용돼 왔다. 특히 군부대 등 케이크를 구하기 힘든 경우 또는 학생들 사이에서 오예스를 겹겹이 쌓아 올린 뒤 요거트 등을 부어 일반 케이크 대용으로 활용해 왔다. 부담 없는 가격에 어디서나 구입할 수 있어 편리하고, 수제 케이크 못지않은 촉촉함 덕분에 축하 케이크 대용으로 환영 받는 단골 제품으로 인기가 높다. 그러나 오예스 크기가 작다보니 케이크를 만드는데는 다소 어려움이 많았다.

하지만 앞으로는 오예스 케이크가 각광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해태제과가 오예스 특대형을 내놓았기 때문이다. ‘Big’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시판 초코케익류 중 가장 크다. 가로와 세로 폭은 기존보다 2cm씩 길어지고, 높이는 1cm 더 높다. 중량도 2.7배 늘어난 80g이다.

오예스 Big’은 한 개만으로도 특별한날 축하 케이크로 손색없다. 여기에 오리지널과 미니를 원하는 모양대로 쌓아 올리면 시중 소형 케이크 못지않은 3단 케이크로 완성된다.

높이가 높아진 만큼 크림층과 케이크 시트를 추가해 더 알차졌다. 케이크 시트는 3겹으로 늘리고 그 사이를 초코크림과 바나나크림 2단으로 채운 것. 국내 최고수준의 수분함량(20%)이 만든 촉촉함은 기본, 겉을 감싼 초콜릿과 크림 양도 3배 늘어 그만큼 진하고 풍부하다.

해태제과는 아예 케이크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패키지 상품도 한정 출시했다. 크리스마스 한정 패키지인데 구성은 크리스마스의 심볼인 빨간색 케이크 상자에 오예스 Big(2), 오리지널(8), 미니(12)의 혼합 구성으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기기에 제격이다. ‘캔들 세트는 오예스 Big(4)과 귀여운 양초가 들어있어 어디서든 간편하게 파티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연중 챙겨야 할 기념일이 많아 부담스러웠던 젊은 층의 가심비까지 고려했다이번 크리스마스에는 오예스와 함께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케이크를 만들어 보는 즐거움을 누려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