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엣지 오브 투모로우’ 예매 순위 1위 등극
‘엣지 오브 투모로우’ 예매 순위 1위 등극
  • Patrick Jun 기자
  • 승인 2014.06.11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개봉 1주 만에 200만 관객 돌파
 

[컨슈머와이드-Patrick Jun 기자] 톰 크루즈 주연의 SF 블록버스터 <엣지 오브 투모로우>가 연휴 기간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개봉 1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는 이선균, 조진웅 주연의 스릴러 <끝까지 간다>가 차지하면서, 동기간 개봉한 한국영화 중 가장 많은 관객을 모았다. 이번 주도 <엣지 오브 투모로우>의 강세가 예상되는 가운데, 이민기, 박성웅 주연의 액션 느와르 <황제를 위하여>가 개봉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의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엣지 오브 투모로우>가 예매율 14.9%로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2위는 이민기, 박성웅 주연의 <황제를 위하여>가 예매율 14.7%를 기록하며 1위를 바짝 뒤쫓고 있다. <황제를 위하여>는 부산 최대 규모 조직에 발을 들인 남자의 강렬한 욕망을 그린 액션 느와르 영화다. 이선균, 조진웅 주연의 <끝까지 간다>는 예매율 10.8%로 3위에 자리했다. 

장동건, 김민희 주연의 액션드라마 <우는 남자>는 예매율 9%로 4위를 차지했고, 400만 관객을 돌파한 SF 블록버스터 <엑스맨:데이즈 오브 퓨처패스트>는 6.6%로 5위에 자리잡았다. 안젤리나 졸리 주연의 <말레피센트>는 예매율 6.2%로 6위를 기록했다. 

 

YES24 영화예매순위 <집계기간 (2014.06.12~2014.06.18)> 

1.    엣지 오브 투모로우 
2.    황제를 위하여 
3.    끝까지 간다 
4.    우는 남자 
5.    엑스맨: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6.    말레피센트 
7.    스톤 
8.    하이힐 
9.    그레이트 뷰티 
10.    경주 
 

차주 개봉 영화 소식 

다음 주는 니콜 키드먼 주연의 <그레이스 오브 모나코>가 개봉한다. <그레이스 오브 모나코>는 세계적인 여배우이자 모나코의 왕비였던 그레이스 켈리의 극적인 생애를 아름답게 조명한 영화다. 이 밖에 레아 세이두, 뱅상 카셀 주연의 판타지 로맨스 <미녀와 야수>와,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도발적인 섹스드라마 <님포매니악 볼륨 1>이 개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