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쉐보레 볼트EV 50개월 무이자 할부 등 파격 판매조건..이래도 안 살래
한국지엠, 쉐보레 볼트EV 50개월 무이자 할부 등 파격 판매조건..이래도 안 살래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9.07.12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수금과 이자 없는 36개월 더블제로 할부...72개월 콤보 할부(할부+현금지원), 기존 80만원에서 150만원 지원 확대 등
한국지엠이 이달까지 쉐보레 볼트EV 5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사진: 한국지엠 제공)
한국지엠이 이달까지 쉐보레 볼트EV 5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사진: 한국지엠 제공)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한국지엠 쉐보레가 전기차 볼트 EV 파격적인 판매 조건을 내걸었다. 50개월 무이자 할부 등 다양한 할부상품을 선보인 것. 볼트EV 구매 계획고객의 구매 부담이 다소 줄어들 전망이다.

12일 쉐보레에 따르면, 이번 무이자 할부 등 파격적인 판매조건은 이달 구매고객에 한해서 제공된다.

우선 ‘ECO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통해 50개월 무이자 할부로 볼트 EV를 구매할 수 있다. 해당 프로그램을 이용할 경우 50만원대의 월 할부금(LT 기준)으로 차량 구입이 가능하다. 가솔린 중형차(말리부 2.0터보)와 비교하면 일평균 100km 주행 시 월 30만원 수준의 비용 절감효과가 있어 장거리 운전 고객에게 특히 매력적이다.

36개월 무이자 할부 상품도 운영된다. 이상품은 이자 뿐 아니라 선수금도 없는 더블제로 무이자 프로그램 상품이다.

현금 지원과 장기할부가 결합된 72개월 콤보 할부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이 상품은 기존 80만원(현금 혹은 충전 카드 지원)에서 150만원으로 혜택이 확대됐다, 선수금 없는 1.9% 저리장기 할부 역시 기존 36개월에서 72개월까지 확대 적용됐다.

일시불 구매 고객에게는 현금 100만원이 지원된다. 여기에 과거에 쉐보레(대우차 포함) 차량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고객과 5년 이상 된 차량을 보유한 고객도 50만원의 추가 혜택을 받게 된다. 공무원을 대상으로도 50만원의 특별 지원이 적용된다. 볼트 EV의 경우 공공기관 대상으로 적용되는 차량 2부제 의무시행에서 제외되는 만큼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이번 프로모션은 쉐보레 충성 고객, 가솔린 차량을 운행하는 장거리 통근자, 친환경차를 필요로 하는 공무원 등 구매 잠재력을 갖춘 미래 가망 고객에게 볼트 EV의 높은 경제적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더 많은 고객들이 이번 파격적인 혜택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볼트 EV의 상품 가치를 경험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