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분석③-9월 車동향] 9월 여성 신차 구매 늘어나..중형·SUV 시장 주도
[車분석③-9월 車동향] 9월 여성 신차 구매 늘어나..중형·SUV 시장 주도
  • 전휴성 기자
  • 승인 2022.10.05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의 신차 구입 전월 보다 증가...연료별로는 전기차 판매량이 급성장세
외형별로는 SUV가 시장 주도...차급별, 중형 대세
9월 국산차·수입차 포함 신차 등록 현황을 보니 전기차 판매량이 급성장세를 보였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9국산차·수입차 포함 신차 등록 현황을 보니 여성의 신차 구입이 전월 보다 증가했다. 연료별로는 전기차 판매량이 급성장세를 보였다. 외형별로는 SUV가 시장을 주도했다. 차급별로 보면 중형이 대세였다.

5일 카이즈유 데이터 연구소에 따르면, 9월 국산차·수입차 포함 신차 등록 사용 연료별 대수를 보면 전기차의 판매량이 두드러졌다. 9월 한달간 전기차 판매량은 238대로 전월 대비 31.9%, 전년 동월 대비 81.6% 증가했다. 휘발유차도 판매량이 증가했다. 9월 휘발유차는 65669대로 전월 대비 0.1% 증가했지만 전년 동월 대비로는 15.7% 증가했다. LPG차도 두 자리수 증가했다. LPG차는 99327대로 전월 대비 15.8% 증가, 전년 동월 대비 18.9% 증가했다. 하이브리드차 판매량도 증가 추세다. 9월 하이브리드차는 17439대로 전월 대비 11.9% 증가, 전년 동월 대비 9.9% 증가했다. 반면 경유차는 판매량이 감소추세다. 9월 경유차는 26854대로 전월 대비 1.6% 감소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1.6% 증가했다. 수소 CNG, LNG, 트레일러 등 기타연료차는 2688대 팔렸다.

신차 등록 성별 대수를 보면 신차는 여성보다 남성이 더 많이 구매했다. 그러나 여성의 구매량도 늘어나는 추세다. 남성은 965742대로 전월 대비 9.6% 증가했지만 여성은 27686대로 10.6% 증가했다.

연령별로 보면 50(25481)가 신차 구매 1위였다. 이어 4024045, 6018899, 3018592, 206400대 순이었다.

신차등록 차급별 대수를 보면 9월 소비자들은 중형을 가장 많이 선호했다. 9월 중형은 35643대가 팔렸다. 준중형이 33472대로 2위를 차지했다. 이어 대형 15469, 준대형 15103,경형 1523, 소형 9891대 순이었다. 전년 동월 대비 증가율로 보면 경형이 54.0%로 가장 많이 판매량이 증가했다. 이어 중형 38.7%, 소형 14.8%, 대형 11.6%, 준대형 10.7% 순이었다. 준준형은 유일하게 전년 동월 대비 5.2% 감소했다.

9월 신차 등록 외형별 대수를 보면 국내 신차 시장은 세단과 SUV의 무대였다. SUV66728대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세단은 37265대로 2위였다. 이 두 차종만 전월 대비 전년 동월 대비 판매량이 증가했다. SUV는 전월 대비 14.6% 증가, 전년 동월 대비 26.6% 증가했고, 세단은 전월 대비1.8% 증가, 전년 동월 대비 6.5% 증가했다. 이어 RV 6965, 해치백 6329, 픽업트럭 2069, 쿠페 268, 왜건 216대 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 고문변호사 : 윤경호 (법률사무소 국민생각 대표변호사)
  • 명칭 : ㈜컨슈머와이드
  • 제호 : 컨슈머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강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영철
  • 컨슈머와이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sumerwide@gmail.com
인터넷신문위원회_211104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