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이모티콘 8년새 모바일 의사소통 주요 수단 자리잡아.. 올해 가장 인기 이모티콘은
카카오톡 이모티콘 8년새 모바일 의사소통 주요 수단 자리잡아.. 올해 가장 인기 이모티콘은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9.11.28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억대 누적 매출 달성 이모티콘 1000개 돌파...창작자와 함께 생태계 구축
‘익명이’, ‘엄마덕후, ‘오구’, ‘세숑’, ‘늬에시’ 등... 올 한해 이모티콘 시장 주도
‘만찢남’, ‘놀자곰’, ‘귀염뽀쨕’, ‘언행불일치’, ‘아싸토끼’ 등 신진작가 캐릭터 화제
카카오톡 이모티콘이 8년새 모바일 의사소통 주요 수단으로 자리를 잡았다. (사진: 카카오 제공)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카카오톡 이모티콘이 8년새 모바일 의사소통 주요 수단으로 자리를 잡았다. 억대 누적 매출 달성 이모티콘만 1000개나 된다. 플랫폼과 창작자와 상생하며 함께 성장해 온 것이 이같은 성과의 기반이 됐다. 카카오톡 이모티콘의 향후 성장에 귀추가 주목된다.

28일 카카오에 따르면, 카카오톡 이모티콘은 지난 2011116개 상품으로 시작했다. 8년만에 누적 상품 수는 올 해 7500개를 넘어섰다.누적 구매자 수는 2100만 명에 달한다. 이 밖에도 월 평균 사용자 수 2900만 명, 월 평균 발신량은 23억 건을 기록했다.

카카오톡 이모티콘 성장과 함께 창작자들의 수익도 동시에 확대되고 있다. 출시 후 억대 누적 매출을 달성한 이모티콘은 1000개를 돌파했다. 이 가운데 10억 이상의 누적 매출을 기록한 이모티콘 시리즈는 55개에 이른다. 카카오 이모티콘 스토어를 기반으로 작가들의 창작 활동이 수익으로 연결되는 과정을 꾸준히 거듭해가며, 플랫폼과 창작자 모두 견고한 동반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셈이다.

그렇다면 올 한해 가장 있기 있는 이모티콘은 무엇일까. ‘익명이’, ‘엄마덕후, ‘오구’, ‘세숑’, ‘늬에시등이 올 한해 이모티콘 시장을 주도했다. 베스트, 스테디셀러 이모티콘 외에 올해 첫 선을 보인 신진 작가들의 새로운 캐릭터들도 높은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인기 대열에 합류하기도 했다. ‘만찢남’, ‘놀자곰’, ‘귀염뽀쨕’, ‘언행불일치’, ‘아싸토끼등이 루키 이모티콘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와함께 가족, 커플 간의 채팅방 또는 단톡방 등 발송 상대가 특정되는 상황에서 사용하기 적절한 관계형이모티콘들이 올해의 트렌드로 큰 주목을 받았다. 이 밖에도 신묘한 힘’, ‘스윙스’, ‘펭수’, ‘재일이’, ‘김애용등 유명 인플루언서, 연예인이 반영된 셀럽 이모티콘도 인기를 끌었다.

카카오 김희정 디지털아이템팀장은 카카오 이모티콘 스토어를 통해 창작자의 콘텐츠 제작이 수익 창출과 연결될 수 있는 다양한 기회와 환경을 제공, 이모티콘 생태계를 보다 확장해 나가고 있다카카오 이모티콘에 대한 이용자들의 꾸준한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더 많은 작가들의 다채로운 이모티콘 창작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