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채용연계형 인턴 뽑는 기업은?.. GS에너지, 한섬, 네이버비지니스플랫폼 등
4월, 채용연계형 인턴 뽑는 기업은?.. GS에너지, 한섬, 네이버비지니스플랫폼 등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8.04.13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턴기간 거치면 정규직 전환 기회가 주어지는 채용연계형 인턴 공채 정리
(자료:사람인)
4월 GS에너지, 한섬, 네이버비지니스플랫폼등 기업들이 채용연계형 인턴공채를 통해 인재를 기다리고 있다. (자료:사람인)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인턴생활을 잘 하고 나면 바로 정규직으로 전환기회가 주어지는 '채용연계형 인턴 공채'은 언제나 구직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이달에도 GS에너지, 한섬, 네이버비지니스플랫폼등 기업들이 채용연계형 인턴공채를 통해 인재를 기다리고 있다. 

사람인의 공채 자료에 따르면, 먼저 GS에너지가 오는 23일까지 2018년 채용연계형 하계인턴 서류 접수를 받는다. 모집부문은 사업개발∙관리, 기획∙재무등이다. 지원자격은 기졸업자 및 2018년 8월 또는 2019년 2월 졸업예정자면 지원가능하고 기획∙재무 부문에서  CPA, CTA, AICPA 등 관련 자격증 보유자는 우대받을 수 있다.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집합 테스트, 면접, 건강검진 순으로 진행된다. 우수인턴에게는 올 9월 초 최종면접을 통한 입사 또는 하반기 공채 시 최종면접 기회가 주어진다. 

한섬은 일반관리직, 패션전문직 부문 2018년 대졸 인턴을 모집한다. 지원대상자는 2018년 8월 대학교 졸업예정자 또는 기졸업자로 일반관리직은 상경계열 전공자, 패션전문직은 의류·의상·패션·섬유·미술 등 관련 전공자다. 2개월 간의 인턴기간 후 평가 우수자는 신입사원으로 채용된다. 채용절차는 서류 전형, 인적성 검사, 1차 면접, 2차 면접, 인턴 입사 등 순이다. 세컨플로어 상품 기획 직무를 채용하는 한섬글로벌 대졸 인턴 공채와 중복지원이 가능하며, 현대백화점그룹 채용 홈페이지에서 오는 16일까지 지원하면 된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은 개발, 엔지니어, 경영지원 부문 2018 상반기 인턴사원을 기다리고 있다. 지원자격은 경력 2년 미만의 기졸업자 및 2018년 졸업 예정자다. 부문별 필요기술 및 역량은 홈페이지 내 공고를 통해 확인해야 한다. 서류전형, 1차면접, 인턴십, 2차면접, 신입사원 입사 순으로 전형이 진행된다. 8주 간의 인턴십 결과에 따라 정규직으로 채용되며 서류는 오는 18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풀무원은 2018년 상반기 채용연계형 인턴사원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경영관리, 유통∙매장 영업, 식자재 영업, 마케팅 등이다. 학사 이상 학위 소지자면 지원할 수 있다. 경영관리, 마케팅 부문은 상경계열 전공자, 영어 우수자를 우대한다.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면접전형, 최종 인턴 합격자 발표로 이뤄진다.  3개월의 인턴기간 수료 후 역량평가를 통해 정규직 사원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입사 지원은 오는 19일까지 풀무원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한국감정원은 NCS 기반 신입직원(채용형인턴) 채용을 실시한다. 모집분야는 일반(부동산·법률, 통계, 경영·회계, 전산, 건축), 사회형평(전산, 부동산·법률, 경영∙회계), 고졸(전산, 회계·사무) 분야다. 연령, 학력 및 전공 등 제한이 없으나 고졸 분야의 경우 지원 부문 관련 특성화고 3학년 재학생 또는 졸업생으로서 학교장 추천을 받으면 지원할 수 있다. 서류전형, 필기전형, 1차 면접 전형 및 인성검사, 2차 면접전형, 신체검사, 인턴합격자 발표 순으로 채용이 진행된다. 약 5개월 간의 인턴 근무 후 평가를 통해 정규직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은 오는 24일까지 한국감정원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전산직 부문 채용형 인턴을 모집한다. 지원자격은 정보처리(산업)기사, OCP, OCM등 전산 관련 자격증 보유자다. 원서접수 후 서류 심사, 필기심사, 증빙서류 등록, 면접심사 순으로 전형이 진행된다. ,3개월 간의 인턴 계약기간 후 평가를 거쳐 70% 이상을 정규직으로 전환한다. 입사지원은 오는 16일까지 채용 홈페이지에서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