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아이돌 팬들, U+영상회의로 ‘온택트(Ontact) 팬미팅’..."얼굴보고 대화할 수 있어 행복했다"
전세계 아이돌 팬들, U+영상회의로 ‘온택트(Ontact) 팬미팅’..."얼굴보고 대화할 수 있어 행복했다"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07.3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에서 U+영상회의로 온택트 팬미팅 진행

독일 프랑크푸르트, 베트남 하노이, 중국 광저우 등 세계 각지의 팬들 랜선타고 좋아하는 아이돌과 만나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에서 U+영상회의를 통해 진행된 ‘EXO-SC’의 온택트 팬미팅 모습(사진:LG유플러스)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감염 확산 사태로 좋아하는 K-POP 스타들을 직접 공연장에서 볼 수 없는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주기 위한  '온택트(Ontact) 팬미팅'이 열렸다.  이를 통해 전 세계 팬들이 LG유플러스의 영상회의 솔루션을 통해 좋아하는 아이돌과 만나 감동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비록  좋아하는 스타들을 직접 만날 수는 없었지만 생생한 영상으로 온라인으로도 즐거운 만남을 가진 팬들은 흐뭇해 했다. 

31일 LG유플러스는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에서 'U+영상회의'로 온라인 팬미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드림콘서트는 역대 출연가수 531개 팀, 역대 누적 관객 수 150만 명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콘서트 중에 하나다.  올해는 코로나19로 국내 방문이 어려운 해외 팬들을 위해 온택트(Ontact) 콘서트로 열렸다. 온택트는 비대면을 일컫는 ‘언택트(Untact)’에 온라인을 통한 외부와의 ‘연결(On)’을 더한 개념으로, 온라인을 통해 대면하는 방식을 뜻한다. 

이번 드림콘서트에는 EXO-SC, 레드벨벳, 마마무, 러블리즈 등 K-POP 스타들이 출연하며, 전 세계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특히 이번 드림콘서트에서는 LG유플러스의 U+영상회의 서비스를 통해 전세계 K-POP 팬들에게 특별한 시간도 선사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베트남 하노이, 중국 광저우 등 세계 각지의 팬들 100명이 EXO-SC, 마마무 등 인기 아이돌과의 ‘온택트 팬미팅’을 진행했다. 

팬미팅에 참여한 나디아(독일 프랑크프루트, 23) 씨는 “최근 코로나19로 내가 좋아하는 아이돌을 직접 만나러 갈 수 없어 아쉬웠지만, 이렇게 온라인 상에서라도 찬열과 얼굴을 마주보고 대화할 수 있어 행복했다“고 말했다. 

U+영상회의는 별도 인프라 구축 없이 PC 또는 스마트폰 앱을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실시간 영상회의를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다. 실시간 영상 제공을 포함해 ▲최대 1000명까지 동시접속 지원 ▲회의녹화 저장 ▲화이트보드 필기 ▲파일 및 동영상 공유 ▲URL을 활용한 간편한 회의 초청 방법 등 원격에서 협업하는 데 필요한 모든 기능을 포함한다.

LG유플러스 박병주 솔루션사업담당은 “U+영상회의는 전세계 25개 데이터센터가 구축되어있는 글로벌 서비스 업체와 제휴했다”며, “이번 드림콘서트처럼 영상 끊김 없이 해외 지사 간 협업 등 원격 업무 진행이 필요한 기업 고객에게도 빠르고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연예제작자협회,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주최한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는 지난  25일과 26일 2일간 온라인 상에서 진행됐으며, 오는 1일과 2일 각각 SBSMTV와 SBSF!L을 통해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