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서울대치과병원,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 시작... 메세지로 진료 예약 변경, 취소 간단히
KT-서울대치과병원,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 시작... 메세지로 진료 예약 변경, 취소 간단히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1.08.03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약 미이행 방지 및 재방문율 향상에 기여…병원 경영 혁신 지원
KT “병원 및 중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양방향 서비스 지속적으로 준비”
(사진: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이제 병원 진료 예약의 변경, 취소 등을 메세지로 간편히 해결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병원 진료 예약 내용을 일방적으로 메세지를 받고, 일정에 차질이 생겨 진료 예약을 취소하거나 변경을 해야했을 때는 병원에 전화를 걸어 해결해야 했던 불편함이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이 생긴 것. 병원 예약 대표번호와 환자간 양방향 메시지로 예약시간 변경 및 취소를 할 수 있다. 

3일 KT는  서울대학교치과병원에 쉽게 고객의 예약을 관리할 수 있는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는 KT와 의료정보데이터 전문 벤처기업 비씨앤컴퍼니가 공동으로 개발했다. 양방향 메시지로 예약을 관리하고 환자의 예약 미이행(노쇼)으로 인한 병원의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특히 병원에서 예약 확인을 위한 문자메시지를 환자에게 보내면 환자는 문자메시지로 간편하게 예약시간 변경 및 취소를 요청하는 메세지를 보낼 수 있다. 또, 환자의 예약 확정 여부가 병원에 실시간으로 전달돼 예약 변경이 필요한 고객에게 빠른 응대가 가능하다.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은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를 지난 6월부터 2개월간 시범운영한 결과, 콜센터로 들어오는 예약 확인 전화와, 예약 미이행 비율이 이전보다 크게 감소해 서비스의 정식 도입을 결정했다.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를 앞서 도입한 병원에서도 쉽고 편리한 예약환자 관리를 통해 병원 경영 효율화는 물론 편의성 부분에서 환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고 평가했다.

KT는 대형병원이나 예약 환자 비율이 높은 전문 클리닉을 중심으로 서비스 공급을 확대하고, 서비스 이용 현황이나 효과 등을 분석해 서비스 개선을 지속할 계획이다.

구영 서울대학교치과병원 병원장은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 도입을 통해 환자 중심의 진료에 더 가까워졌다”며 “앞으로도 환자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진료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민혜병 KT Enterprise서비스DX본부장은 “양방향 예약 지킴이 서비스는 고객의 예약관리 업무를 DX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경제적인 솔루션”이라며 “KT는 앞으로 병원 외에도 다양한 업종의 경영 효율화에 기여할 수 있는 양방향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