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52시간제' 정식 실시 코 앞인데 어떻게 하지... LG유플러스, 중소기업 위한 ‘주52시간제‘ 온라인 세미나 개최
'주52시간제' 정식 실시 코 앞인데 어떻게 하지... LG유플러스, 중소기업 위한 ‘주52시간제‘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10.20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지원정책, 인사담당자 고려 사항 등 주52시간제 도입에 따른 중소기업의 고민 해결 다뤄… 분야별 전문가와 실시간 질의 응답도 가능

 
사진:LG유플러스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내년부터 50인 이상 300인 미만의 중소기업에 적용됐던 주52시간제의 계도 기간이 종료되고, 본격적인 규제가 시행된다. 또한 내년 7월부터는 5인 이상 50인 미만의 사업장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5인 이상 300인 미만의 사업장 수를 합하면 59만 5802개에 달한다. 따라서 주52시간제 정식 실시는 이제 코앞으로 닥쳤어도 아직도 이 제도를 어떻게 지켜나가야 하는지 등을 잘 모르는 중소기업도 수두룩한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기업들을 위해 LG유플러스가 오는 21일 14시부터 ‘언택트 시대의 유연근무, 주52시간제의 현명한 대응책‘을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20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번 세미나는 주52시간제라는 새로운 근무 환경의 도입으로 어려움을 겪는 59만여개 중소기업 관계자들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는 구체적으로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유연근무제 소개와 정부지원정책 ▲52시간 근무제 도입 관련 인사 담당자의 고려 사항 ▲‘U+근무시간관리’ 솔루션 실제 적용사례 등 발표와  ▲전문가와 온라인 참석자 간의 실시간 질의 응답 시간으로 이뤄진다. 질의응답 시간에는  유상건 유정노동법률사무소 대표와 HR경력 20년 이상의 실무담당자 등 분야별 전문가가  중소기업 관계자들이 평소 가졌던 궁금증을 손쉽게 해소하고, 주52시간제 도입∙운영과 관련된 의견을 자유롭게 교환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주52시간제의 본격 시행을 앞두고 관계 법령, 필요한 IT시스템, 추가 비용 등 다양한 고민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도록 전문가와 함께하는 온라인 세미나를 기획했다”며, “언택트 시대에 맞춰 이번 온라인 세미나와 같이 고객과 소통하는 새로운 창구를 적극 발굴하며, 고객의 어려움을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는 데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세미나는 토크IT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 가능하며, 해당 홈페이지(https://talkit.tv/)에서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세미나에 참석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U+근무시간관리 솔루션을 3개월간 무료로 제공하는 특별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또 U+근무시간관리 고객은 U+웹하드, U+그룹웨어, U+영상회의, U+웹팩스, U+전자문서, U+원격지원, U+얼마에요ERP 중 1개 서비스를 3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