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건강기능식품 청윤진 버리고 생활정원 리브랜딩 론칭 ‘왜’
LG생활건강, 건강기능식품 청윤진 버리고 생활정원 리브랜딩 론칭 ‘왜’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8.01.10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품에 이은 성장동력으로 적극 육성
▲ LG생활건강이 건강기능식품 새 브랜드 생활정원을 론칭하고 모델로 배우 이유리를 발탁했다.(사진: LG생활건강)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LG생활건강이 건강기능식품을 화장품에 이은 성장동력으로 적극 육성한다. 그 일환으로 LG생활건강은 건강기능식품 새브랜드 ‘생활정원’을 출시하고 건강기능식품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10일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생활정원은 기존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청윤진의 리브랜딩이다. ‘생활정원’은 ‘빛나는 생기와 지치지 않는 활기, 그리고 건강한 생활이 피어나는 곳’이라는 의미를 담은 브랜드명으로, 자연과 과학, 건강에 대한 오랜 연구와 노하우 및 기술력을 바탕으로 진정한 아름다움과 생기 넘치는 라이프스타일을 이끌어 나가겠다는 철학이 담겼다.

특히 ‘생활정원’은 멀티비타민, 오메가 등 기초영양 제품부터 관절, 간 건강, 눈 건강 등을 위한 특정기능성강화 제품, 홍삼·녹용 제품, 다이어트 제품, 어린이영양 제품까지 다양한 연령대별로 맞춤형 솔루션을 제안할 수 있는 제품 라인업을 구성한 것은 물론, 향후 건강한 원료에 기다림의 정성을 더한 다양한 제형과 한층 업그레이드된 영양성분을 담은 제품을 지속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최근 건강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트렌드가 확산되고, 중장년층은 물론 건강관리에 민감한 젊은 세대까지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생활정원’이라는 새로운 브랜드로 재탄생시켜 보다 차별화된 건강솔루션을 제공하고 화장품에 이은 성장동력으로 적극 육성해 나가기 위함이라는 것이 LG생활건강의 설명이다.

생활정원의 간판 얼굴은 배우 이유리가 맡았다. 이유리는 밝고 에너지 넘치는 매력으로 다양한 연령층에게 사랑 받고 있는 배우다. LG생활건강은 특유의 건강하고 밝은 이유리의 이미지가 ‘생활정원’ 브랜드가 추구하는 생기와 활기 넘치는 건강한 아름다움과 잘 어울려 브랜드 모델로 발탁하게 된 배경이라고 밝혔다.

생활정원 마케팅 담당자는 “건강기능식품과 이너뷰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시장에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생활정원’ 브랜드를 선보이게 됐다”며, “뛰어난 제품력으로 고객만족도 1위를 달성하는 것은 물론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건강기능식품 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