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확진자 하루 새 2명 추가..17번째 환자 12일 동안 일상생활, 행적 궁금
신종 코로나 확진자 하루 새 2명 추가..17번째 환자 12일 동안 일상생활, 행적 궁금
  • 신동찬 기자
  • 승인 2020.02.0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 17번째 환자 중국 아닌 제 3국 감염자...싱가포르 방문 후 확진
18번째 환자 16번째 환자 딸...3차 감염자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가 하루 새 2명 추가됐다. (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신동찬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가 하루 새 2명 추가됐다. 이로써 신종 코로나 환자는 누적 18명이 됐다.

5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중대본)에 따르면, 5일 오전 9시 기준 17번째 확진자는 38세 한국 국적 남자로 제 3국 감염자다. 그는 컨퍼런스 참석차 지난달 18일부터 24일 싱가포르를 방문후에 행사 참석자 중 확진자(말레이시아)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지난 4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진료 후 검사를 실시했고 경기북부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검사 결과 5일 양성으로 확인됐다.

18번째 확진자는 21세 한국국적 여성으로 16번째 환자로부터 전염된 3차 감염자다. 16번째 딸인 18번재 확진자는 격리 중 검사를 실시했고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실시한 검사 결과 5일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중대본은 이들 환자에 대한 이동 경로 등에 대해 역학조사 및 방역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 이동 경로가 중요한 이유는 17번째 환자의 경우 확진판정을 받기 전까지 약 12일간 자가 격리 조치 없이 일상생활을 했기 떄문이다. 중대본은 확진자들에 대해 이동 경로 등을 확인하는대로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