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설 연휴 여행은 '해외'보다 ‘국내’ ... 포근한 날씨, 짧은 연휴 원인
올 설 연휴 여행은 '해외'보다 ‘국내’ ... 포근한 날씨, 짧은 연휴 원인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01.17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베이코리아 G9, 설 명절 여행수요 분석…국내여행 전년比 3배 증가
포근한 날씨, 짧은 연휴로 설 앞두고 국내 여행 관련 상품 큰 인기
국내 펜션/캠핑 상품 5배(400%), 국내 여행 197% 등 대폭 증가…해외 여행은 소폭 감소세
(사진:이베이코리아)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올 설 연휴 여행은  해외여행보다는 국내여행이 인기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예년에 비해 짧은 연휴기간과 춥지않은 겨울 날씨가 주된 이유로 작용한 듯 하다. 

17일 G9(지구)가 최근 한 달 기준(12/16~1/15)으로 작년 설 전 같은 기간(2018/12/27~2019/1/26) 대비 국내외 여행/항공권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국내여행 상품 판매량이 197% 급증했다. 이에 비해 해외여행 상품은 22% 감소했다. 

세부 상품군을 살펴보면, 같은 기간 국내 펜션/캠핑 상품은 5배(400%) 크게 늘었고, 콘도/리조트와 워터파크/스파 판매량도 각각 66%, 19% 증가했다.

지역별로 인기 국내여행지를 살펴보면, 속초 등이 있는 강원 지역이 288% 증가해 판매신장률 1위를 기록했고, ▲가평 등이 위치한 경기지역, 250% ▲충청지역, 150%▲경상 지역, 131% ▲제주도 101% 등이 뒤를 이었다.

판매신장률 기준으로, 인기 워터파크/스파 지역은 ▲전라(332%) ▲경기(164%)▲충청(136%) 순으로 나타났고, 설 연휴에 가족 여행객들이 머물기 좋은 콘도/리조트는 ▲제주(900%) ▲강원(127%)▲충정(85%) 지역 순으로 인기였다. 

비교적 덜 추운 날씨 덕에 등산, 캠핑/낚시, 골프 등 야외 활동 관련 상품도 많이 찾고 있다. G9에서 같은 기간 캠핑/낚시용품 판매량은 전체 88% 증가했다. 골프채와 골프백 등 골프용품도 86% 늘었고, 등산용품은 54% 증가했다.

G9 여행사업팀 임지연팀장은 “예년대비 짧은 연휴로 올 설에는 해외 여행보다 국내 여행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춥지 않은 겨울 날씨 덕에 여행과 야외 활동 관련 상품 모두 대체로 판매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