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내비게이션 소비자만족도 1위 ‘T맵’..KT·LG유플러스 통합 원내비는
모바일 내비게이션 소비자만족도 1위 ‘T맵’..KT·LG유플러스 통합 원내비는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9.09.09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맵 서비스품질,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호감도 소비자만족도 1위...앱 이용 편리성은 2위
원내비 모든 평가항목에서 꼴지...전반적인 개선 절실
T맵이 소비자만족 1위를 차지했다.(사진: 한국소비자원 제공)

[컨슈머와이드-전휴성기자] 소비자가 선택한 모바일 내비게이션은 T맵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 소비자만족도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소비자만족도에 참여한 이들은 모바일 내비게이션에 대해 경로 안내 및 주변 시석 검색 정확성에 높은 만족도를 나타낸 반면 앱 이용 편리성엔 불편함을 호소했다. 이번 소비자만족도 조사에는 T, 네이버지도 내비게이션(이하 네이버지도), 원내비, 카카오내비 이용 경험자 1200명이 참여했다.

9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모바일 내비게이션 종합 소비자만족도 1위는 3.85점을 받은 T맵이 차지했다. T맵은 서비스품질에서 3.95점으로 1,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에서 3.90점으로 1, 호감도에서 3.8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앱 이용 편리성에서는 카카오내비에 밀려 2위에 머물렀다.

종합소비자만족도 2위는 카카오내비로 3.82점을 받았다. 카카오내비는 서비스품질에서 3.90점으로 2,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 3.87점으로 2, 호감도에서 3.79점으로 2위였지만 앱 이용편리성에서 최고점수인 367점을 받아 1위를 차지했다.

종합소비자만족도 3위는 3.77점을 받은 네이버지도로 서비스품질 3.86,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 3.84, 앱 이용 편리성 3.60, 호감도 3.74점 등 각 항목에서 3위에 머물렀다.

4개 모바일 내비게이션 중 종합 소비자만족도 꼴지는 원내비로 점수는 3,72점이다. 1위인 T맵하고는 0.13점 차이가 났다. 원 내비는 세비스 품질 3.81,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 3,77, 앱 이용 편리성 3.54, 호감도 3.69점 등 전 평가항목에서 꼴지를 차지했다. 원내비는 이통사인 KTLG유플러스가 합작한 모바일 내비게이션이다. 원내비의 개선이 시급한 대목이다.

한편, 모바일 내비게이션 경로 안내 서비스의 이용 유형으로는 `추천 경로'62.1%로 가장 많았다. 이어 `최단 거리' 19.1%, `최소 시간' 9.3% 순이었다. 모바일 내비게이션의 주변시설 검색 서비스를 이용한 응답자는 59.6%(715)였는데 검색한 주변시설로는 `주유소'75.0%로 가장 많았고, `음식점'46.4%, `편의점 및 마트' 38.9%로 뒤를 이었다(중복응답).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에서 개선할 점으로 `실시간 교통정보 부족'(17.6%), `장소정보 누락'(15.8%), `부가혜택 부족'(14.8%), `서비스 불량 및 오류'(14.6%), `경로 안내 부정확성'(11.8%)을 응답한 비율이 높았다.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가 높음에도 충분한 교통정보 및 정확한 경로 안내에 대한 개선 요구가 많아 소비자의 기대 수준이 높은 것으로 한국소비자원은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