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성장세는 메르스도 못막아, 상반기 LTE~
LG생활건강 성장세는 메르스도 못막아, 상반기 LTE~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5.07.24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생활건강, 2분기 매출 1조 3110억원, 영업이익 1680억원 고속성장 이어가
▲ 자료출처:LG생활건강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LG생활건강은 메르스 여파도 피해갔다.  LG생활건강 2분기 매출 1조 3110억원 영업이익 168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14.8%, 영업이익은 38.4%  고속성장을 이어갔다. 특히 2분기에는 화장품, 생활용품, 음료 3개 사업부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24일 LG생활건강에 따르면, 2분기 영업이익은 화장품이 전년 동기 대비 50.9% 증가한 951억, 생활용품이 27.4% 증가한 387억, 음료가 22.0% 증가한 342억을 달성하며 전 사업에서 높은 성과를 이루었다. 특히, 올해 들어 1분기, 2분기 모두 전사 영업이익이 38% 이상 고성장하며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2005년 3분기 이후 40분기 연속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작년 1분기를 제외하고 2005년 1분기 이후 41분기 증가했다.

2분기 사상 최대 실적호조로  LG생활건강은 상반기, 영업이익 38% 이상 고성장을 기록했다.

2015년 상반기 경영실적을 사업별로 살펴보면, 우선 화장품사업은 매출 5957억원, 영업이익 951억원을 기록, 전년동기 대비 각각 28.3%, 50.9% 성장했다. 영업이익률은 16.0%를 기록하며 전년동기 대비 2.4%p 증가했다.

특히 프레스티지 브랜드의 성장이 두드러졌다. ‘후’, ‘숨’, ‘빌리프’의 고성장으로 프레스티지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68% 증가했고, 면세점 매출이 142% 성장했다. 중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숨’ 브랜드의 면세점 매출 성장세가 높아져 ‘후’에 집중되어 있던 매출 비중이 ‘숨’으로도 확산됐고, ‘빌리프’는 지난 3월 미국 세포라 매장 입점 이후 미국 주요도시에서 매장을 확대하며 빠른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생활용품사업은 매출 3680억원과 영업이익 387억원을 기록, 전년동기 대비 각각 8.2%, 27.4% 성장했다. 영업이익률은 10.5%를 기록하며 전년동기 대비 1.6%p 증가했다.

퍼스널케어(Personal Care)에서는‘리엔 윤고’,‘오가니스트’,‘엘라스틴 바이오테라피’등 내추럴, 기능성 브랜드들을 선보인 헤어케어(Hair Care)가 고성장했다. 또한,‘온:더바디 프렌치 컬렉션’과 같이 기존 브랜드에서 프리미엄 신제품을 출시하며 바디케어(Body Care)도 높은 성장을 이루었다.

홈케어(Home Care)에서도 가격경쟁에서 탈피하여 제품 컨셉과 향, 디자인 등 감성품질 차별화를 통해 프리미엄화를 실현했다. 향을 강화한‘꽃담초 려미향’과‘Tech 글램’, 안정성을 고려한 ‘한·입 식초살균 액체세제’와 같은 프리미엄 제품들이 출시되어 좋은 반응을 받았다.

음료사업은 매출 3473억원, 영업이익 34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2.7%, 22.0% 증가했다. 영업이익률은 9.9%를 기록하며 전년동기 대비 1.6%p 증가했다. 특히 ‘코카콜라’, ‘스프라이트’ 등 주요 브랜드와 탄산수 ‘씨그램’의 성장으로 탄산음료는 전년동기 대비 10% 성장했다. 비탄산음료는 ‘조지아 고티카’, ‘미닛메이드 홈스타일’, ‘썬키스트 자몽소다’와 같은 신제품을 출시하며 프리미엄 제품 라인을 확대했다.

▲ 자료출처:LG생활건강

이와 관련,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지난 5월말부터 밀어닥친 메르스 여파에도 불구하고 화장품, 생활용품, 음료사업으로 구성된 안정된 사업 포트폴리오와 꾸준히 준비해 온 내진설계 및 위기관리 경영으로 2분기 3개 사업부 모두 견조한 성장세를 기록하며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말했다.
 
이어 “ 올해 들어 1분기(39.1%), 2분기(38.4%) 모두 전사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38% 이상 고성장하며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 고문변호사 : 윤경호 (법률사무소 국민생각 대표변호사)
  • 명칭 : ㈜컨슈머와이드
  • 제호 : 컨슈머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강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영철
  • 컨슈머와이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sumerwide@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