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이슈] LG전자·삼성전자, 레이저 4K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 경쟁
[IT이슈] LG전자·삼성전자, 레이저 4K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 경쟁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2.05.09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LG 시네빔 레이저 4K 3세대 버전 신제품 출시...‘3채널 레이저 광원’ 탑재 등
삼성전자, 2020년 10월 더 프리미어 출시...지난해 10월, 美 프리미엄 프로젝터 시장 1위 등극 등
9일 LG전자가 LG 시네빔 레이저 4K 신제품을 출시했다.(사진: LG전자)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레이저 4K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을 놓고 삼성전자와 경쟁을 펼치고 있는 LG전자가 9일 신제품을 출시하며 삼성전자보다 한발 앞서는 모양새다.

양사의 레이저 4K 홈 시네마 프로젝터 경쟁은 지난 2020년에 시작됐다. LG전자가 20202월에 LG 시네빔 레이저 4K를 출시하며 프리미엄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을 열었다. 이후 같은해 10월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홈 시네마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를 국내에 출시했다.

LG 시네빔 레이저 4K 신제품(사진: LG전자)

9LG전자는 LG 시네빔 레이저 4K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번이 세 번째 버전이다. 이번 신제품은 빛의 삼원색(Red, Green, Blue)을 구현하는 레이저 광원 3개를 동시에 활용한 ‘3채널 레이저 광원이 탑재돼 단일 광원에 비해 낮에도 더 또렷하고 생생한 화면을 보여준다.

LG전자는 3700개를 동시에 켠 것과 같은 수준인 3700안시루멘(ANSI-Lumen)을 지원한다이는 가정용 초단초점 프로젝터 가운데 업계 최고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신제품에는 엠비언트(Ambient) 조도 센서가 탑재돼 주변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 밝기를 조절하고, 재생 중인 영상에 맞춰 광원 출력도 조절해 주는 등 시청 환경과 콘텐츠에 맞춰 자동으로 밝기를 최적화해주는 다양한 기능도 적용됐다. 또 고객에게 생생한 홈 시네마 경험을 제공하는 화면의 장면을 세분화해 각각의 구역별로 HDR(High Dynamic Range) 효과를 극대화하는 다이내믹 톤 맵핑(Dynamic Tone mapping) 원작자가 의도한 색감과 분위기를 살려주는 필름메이커(Filmmaker) 모드 화면의 빠른 움직임을 보다 선명하고 자연스럽게 보여주는 4K 트루모션(TruMotion) 등 다양한 기능도 지원한다.

아울러 이 제품은 초단초점 방식을 적용해 스크린으로부터 반 뼘 수준인 9.8cm만 떨어져 설치해도 100(대각선 길이 약 254cm) 초대형 화면을 구현하고, 4K(3,840×2,160) UHD 해상도와 2,000,000:1의 명암비를 지원한다. LG전자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webOS6.0을 기반으로 별도의 기기를 연결하지 않고도 인터넷에 접속해 유튜브, 넷플릭스 등 다양한 OTT(Over The Top)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에어플레이2(AirPlay2)와 스크린쉐어(Screen Share)를 지원해 iOS 및 안드로이드 OS 기기와 간편하게 화면을 공유할 수 있다. 음성인식 기능을 이용하면 리모컨 조작 대신 음성으로 기능 설정이나 콘텐츠 검색도 가능하다. 국내 출하가는 649만 원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차별화된 화질 기술력과 편의성을 두루 갖춘 LG 시네빔을 앞세워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20105더 프리미어를 국내 출시했다. 이 제품은 R(Red), G(Green), B(Blue) 색상을 각각 다른 레이저를 광원으로 사용해 풍부한 색과 밝기를 제공하는 프로젝터 기술인 트리플 레이저로 최대 330.2cm(130)까지 스크린을 확장할 수 있으며, 삼성전자의 고화질 기술이 그대로 적용돼 TV에서 구현되는 것과 동일하게 4K 화질을 즐길 수 있다. 최대 밝기가 2,800 안시루멘(ANSI lumen)으로 밝은 환경에서도 제약 없이 고화질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또한, 2,000,000:1의 명암비를 구현해 어두운 이미지의 표현 능력도 뛰어나다. 벽 앞에 놓고 쓸 수 있는 초단초점 방식이다. TV에서 사용 가능한 스마트 기능도 탑재돼 넷플릭스, 유튜브 등의 영상 콘텐츠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프로젝터 제품에서는 처음으로 HDR10+와 필름메이커 모드 인증을 공식 획득했다. 또한, 40W 수준의 강력한 내장 우퍼와 어쿠스틱 빔 서라운드 사운드를 갖춰 최고의 영화 시청 환경을 제공한다. 이제품은 출시 1년여 만인 지난해 10월 미국 시장조사업체 NPD 기준 3천 달러 이상 프로젝터 시장에서 금액 기준 누적 점유율 27.8%1위를 차지했다. 아직 더 프리미엄 신제품은 출시 되지 않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집 안에 자신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홈 엔터테인먼트 환경을 구축하려는 소비자들이 더 프리미어를 선택하고 있다초대형 스크린 선호 트렌드를 반영한 고객 맞춤형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가 레이저 4K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신제품을 출시함에 따라 시장을 놓고 양사간 경쟁이 더 치열해질 전망이다. 시장조사업체 PMA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홈 시네마 프로젝터 시장은 27000억 원 규모로 전년 대비 30% 이상 성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 고문변호사 : 윤경호 (법률사무소 국민생각 대표변호사)
  • 명칭 : ㈜컨슈머와이드
  • 제호 : 컨슈머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강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영철
  • 컨슈머와이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sumerwide@gmail.com
인터넷신문위원회_211104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