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70 전기차 세계최초 공개..1회 충전 시 400km이상 주행
제네시스, GV70 전기차 세계최초 공개..1회 충전 시 400km이상 주행
  • 전휴성 기자
  • 승인 2021.11.19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지 상태서 시속 100km까지 4.5초...복합전비는 19인치 타이어 기준 4.6km/kWh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 GV70 전기차가 공개됐다./ 사진: 제네시스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 GV70 전기차가 공개됐다.

제네시스는 19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 전시관(China Import and Export Fair Complex)에서 개막한 ‘2021 광저우 국제모터쇼(China Guangzhou International Automobile Exhibition, 이하 광저우 모터쇼)’에서 GV70 전기차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19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된 GV70 전기차는 AWD(사륜 구동) 단일 모델로 운영된다. 77.4kWh 배터리를 탑재한 GV70 전기차는 1회 충전 시 400km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350kW 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만에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충전을 할 수 있다. 최대 출력 160kW, 최대 토크 350Nm의 힘을 발휘하는 모터를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적용해 합산 최대 출력 360kW(부스트 모드시), 합산 최대 토크 700N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4.5초 만에 도달한다. 복합전비는 19인치 타이어 기준 4.6km/kWh.

GV70 전기차는 브랜드 최초로 e-터레인모드도 탑재해 다양한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주행을 할 수 있고, 400V/800V 멀티 급속 충전시스템이 적용돼 다양한 충전 인프라를 이용할 수 있다. 차량 외부로 일반 전원(220V)을 공급할 수 있는 V2L(Vehicle to Load) 기능도 적용됐다.

제네시스 GV70 전기차 실내/ 제네시스

GV70 전기차는 기존 모델과 동등한 수준의 실내공간도 갖췄다. 능동형 소음 제어 기술 (ANC-R, Active Noise Control-Road)이 적용돼 소음의 수준을 획기적으로 낮췄고,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으로 고객에게 최적의 승차감도 제공한다.

GV70 전기차는 공기역학적 효율을 고려한 전기차 전용 지-매트릭스 패턴으로 제네시스 고유의 전기차 이미지를 구현한 그릴이, 측면부는 전동화 모델 전용 19인치와 신규 20인치 전용 휠이, 후면부는 배기구를 없애고 넓고 간결한 수평 형태의 범퍼가 적용되는 등 전기차만의 차별성을 꾀했다.

제네시스 브랜드 장재훈 사장은 전동화를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고자 하는 제네시스의 글로벌 비전은 고객의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겠다는 브랜드 출범 직후의 약속의 연장선이라며 새로운 전동화 모델과 함께 제네시스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향한 대담한 걸음을 여러분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 고문변호사 : 윤경호 (법률사무소 국민생각 대표변호사)
  • 명칭 : ㈜컨슈머와이드
  • 제호 : 컨슈머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강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영철
  • 컨슈머와이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sumerwide@gmail.com
인터넷신문위원회_211104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