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배달의민족, '성희롱 성폭력 없는 안심일터 만든다'
서울시-배달의민족, '성희롱 성폭력 없는 안심일터 만든다'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1.01.27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우아한형제들․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와 ‘외식업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배달의 민족’ 입점 사업주에 성희롱 예방교육 지원, ‘예방․대응 안내서’ 배포
배민아카데미 내 성희롱 예방·대응 안내서 비치 모습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서울시가 27일 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이하 ‘위드유센터’),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온라인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시내 30인 미만 외식업 사업장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에 나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소규모 사업장은 성희롱 피해율이 높은 데 반해 성희롱 예방과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 어려운 만큼, 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이번에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협약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따라 세 기관은 ‘서울시 외식업 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해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배달 앱 주문 서비스 ‘배달의민족’ 입점업체(약 14만개소)를 대상으로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 지원 ▲성평등 조직문화개선 캠페인 ▲성희롱 예방 시스템 구축을 위한 컨설팅 등을 추진한다.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은 소규모 사업장에도 적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된다.  우아한형제들이 교육 홍보 및 매칭을 진행해 사업주의 정보접근성과 교육 참여도를 높일 예정이다.

소규모 사업장에 적합한 ‘성희롱 없는 일터를 위한 예방․대응 안내서’를 사업장에 배포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앞서 위드유센터는 작년 소규모 사업장에 적합한 ‘성희롱 없는 일터를 위한 예방·대응 안내서’를 제작해 사업주를 위한 정보를 제공하는 ‘배민아카데미’ 등을 통해 소규모 사업장에 배포하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올해는 배달의민족 플랫폼을 활용해 직장내 성희롱 예방 캠페인뿐만 아니라 고객 등에 의한 성희롱 예방 캠페인 등을 확장해 진행할 예정이다.

또 위드유센터는 소규모 사업장에서 요청할 경우 직장 내 성희롱 예방 및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울 수 있도록 조직문화 진단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컨설팅과 취업규칙, 사건 처리절차 점검을 무료로 지원한다. 

송다영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소규모 사업장의 경우 사업장마다 성희롱 예방,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위드유센터와 우아한형제들이 함께 손잡고 외식업 사업장의 근로자들이 안전하고 성평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