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3사, 언택트 TV 품질·이용편의 경쟁..혼합현실 콘텐츠부터 이동형 음성인식 IPTV까지
통신3사, 언택트 TV 품질·이용편의 경쟁..혼합현실 콘텐츠부터 이동형 음성인식 IPTV까지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1.01.18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혼합현실 콘텐츠로 새로운 안방극장 시대 열어
LG유플러스, ‘U+tv 프리’ 신규 기능 추가...음성 인식 기능+ ‘사운드 가상화’
KT, 이동성+모던디자인...인공지능(AI) TV ‘기가지니 테이블 TV 2’
SKT,KT, LG유플러스 등 통신3사가 언택트 시대를 맞아 TV 시청을 위한 품질 및 이용 편의 경쟁에 속도를 낸다./ 사진: 각사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통신3사가 언택트 시대를 맞아 TV 시청을 위한 품질 및 이용 편의 경쟁에 속도를 낸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은 혼합현실로 안방극장 시청 패러다임 바꾸기에 나섰다. LG유플러스와 KTTV 시청 뿐만 아니라 화면 일체형 AI 스피커 및 영상통화 등과 같은 언택트 서비스가 가능한 홈미디어 전용 디바이스로의 기능을 추가했다.

SK텔레콤, 혼합현실 콘텐츠로 새로운 안방극장 시대 열어

SK텔레콤(SKT)은 최근 웨이브(WAVVE)에서 공개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야구 예능프로그램 마녀들-그라운드에 서다’(이하 마녀들’)의 예고편을 혼합현실(MRMixed Reality) 형태로 제작해 공개했다. 이 예고편은 자사 점프AR’ 플랫폼을 통해 함께 즐길 수 있다. ‘마녀들은 지난해 12월 국내 대표 OTT 플랫폼인 웨이브를 통해 선공개 되었으며, 지상파 방송사인 ‘MBC’에서 지난13일부터 정규 방송되고 있다.

SKT는 김민경(개그우먼), 보미(에이핑크), 신수지(전 체조선수), 박기량(치어리더) 마녀들주요 출연자 7명을 T타워 1층에 위치한 점프스튜디오에서 볼류메트릭 비디오 캡쳐(Volumetric Video Capture) 기술로 촬영, 실감나고 다채로운 모션을 가진 AR캐릭터로 구현했다. ‘마녀들시청자들은 프로그램을 시청하면서 점프 AR’ 플레이어 앱에서 실시간으로 출연자들의 캐릭터를 AR로 소환해 시공간을 넘나드는 새로운 안방극장을 체험할 수 있다.

마녀들의 예고편 영상도 AR과 가상공간이 어우러진 혼합현실 콘텐츠로 제작된다. SKT는 점프스튜디오를 통해 구현한 출연자들의 AR캐릭터를 가상의 야구장에 소환해 약 1분 분량의 MR 예고편을 제작했다. 해당 영상은 18일부터 ‘MBC’ 의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를 통해 공개된다.

국내 지상파 방송의 예능 프로그램 예고 영상이 MR 형식으로 제작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러한 시도가 혼합현실 콘텐츠에 대한 대중의 관심과 친밀도를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SKT는 설명했다.

전진수 SKT MR서비스CO장은 “'MBC'의 콘텐츠 IPSKTMR기술을 결합해 마녀들시청자들이 TV를 시청하며 동시에 홀로그램 연예인을 소환하는 즐거움을 드리게 되어 기쁘다 “SKT는 앞으로도 방송영화콘서트 등 다양한 문화 영역과 협업을 통해 MR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 ‘U+tv 프리신규 기능 추가

LG유플러스는 국내 최초로 선보인 이동형 IPTV‘U+tv 프리에 음성으로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호출어와 콘텐츠 몰입감을 높여주는 사운드 가상화등 신규 기능을 추가했다. ‘U+tv 프리TV 형태의 태블릿에 셋톱박스가 결합된 형태로, 집안 어디에서나 유선 IPTV 화질 그대로 콘텐츠 시청이 가능한 이동형 기기다. 별도 로그인 없이 전원만 켜면 241개 실시간 채널과 약 22만편의 VOD는 물론 넷플릭스와 유튜브, U+아이들나라, U+프로야구 등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U+tv 프리 이용 편의와 신규 가입자 확대를 위해 네이버 클로바 호출어를 탑재하고 돌비 에트모스(Dolby Atmos) 가상화기능을 업데이트했다. 네이버의 클로바 호출어 탑재로 U+tv 프리 이용자는 해당 제품을 AI 스피커처럼 제품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에는 음성 인식 기능을 활용하기 위해 U+tv 앱 실행해야 했지만, 이제는 스크린이 꺼져있는 상태에서도 헤이 클로바. tv 켜줘라는 명령어 한 마디로 U+tv 앱이 자동 실행된다.

채널 변경 및 VOD 검색도 가능하다. 호출어와 함께 채널 번호 또는 채널명을 말하면 해당 채널로 바로 진입할 수 있다. 헤이, 클로바. 최신영화 찾아줘라고 명령하면 최신 영화 리스트 페이지에 진입하고, “첫 번째라고 이어 말하면 이를 인식해 첫 번째 VOD 콘텐츠 구매 화면으로 이동한다.

또한 돌비 애트모스 가상화 기능을 통해 보다 풍부한 사운드로 콘텐츠를 감상할 수도 있다. 돌비 애트모스는 사람·장소·사물·음악 등 각각의 소리를 정밀하게 구현할 수 있는 음향 기술로, 듣는 사람을 감싸는 듯한 생동감을 제공한다.

이 기능은 U+tv 프리의 화면 설정에서 돌비 아이콘'을 켜면 활성화된다. 넷플릭스나 유튜브는 물론, 실시간 채널, VOD 등 모든 콘텐츠에 적용된다.

LG유플러스 미디어사업담당 이건영 상무는 코로나 이후 비대면 회의나 교육이 증가함에 따라 카메라와 마이크 탑재로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U+tv 프리에 대한 니즈가 급속도로 확대되고 있다고객이 U+tv 프리를 댁내 TV 시청 뿐만 아니라 화면 일체형 AI 스피커 및 영상통화 등과 같은 언택트 서비스가 가능한 홈미디어 전용 디바이스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KT, 이동성+모던디자인...인공지능(AI) TV ‘기가지니 테이블 TV 2’

앞서 지난 10KT는 모던한 디자인에 이동성을 더한 인공지능(AI) TV ‘기가지니 테이블 TV 2’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20194월 선보인 국내 최초 일체형 AI TV 기가지니 테이블 TV의 후속 모델이다.

이번에 출시한 기가지니 테이블 TV 2는 이전 제품에 비해 화면이 약 29(11.6인치)에서 34cm(13.3인치)로 커졌다. 일반 TV와 연결해 대화면으로 즐기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이전 모델과 달리 배터리를 내장해 집안에서 이동하며 즐기기 좋다. 전원 없이 최대 1시간가량 이용이 가능해 안방에서 TV를 보다 거실이나 주방으로 이동해도 드라마나 스포츠중계를 끊김 없이 시청할 수 있다. 유선랜 없이 와이파이(Wi-Fi) 연결 만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모던한 라이트 그레이 컬러를 적용해 집안 어디에 놓아도 잘 어울린다.

판매가격은 301400(VAT 포함)이다. 올레 tv 시청을 위해서는 별도 IPTV 가입이 필요하다. KT는 기가지니 테이블 TV 2를 구입한 고객들이 셀프 개통을 통해 기사 방문 없이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

KT AI/DX융합사업부문장 송재호 부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난 것에 맞춰 집안을 이동하며 AI TV를 즐길 수 있도록 기가지니 테이블 TV 2를 내놓았다, “KT는 기가지니가 고객의 변화된 삶에 스며들 수 있도록 라이프사이클 전반을 아우르는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