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우리의 ICT기술로 더 나은 사회만들기 돕는다"... 사회적가치에도 힘쏟아
이통3사, "우리의 ICT기술로 더 나은 사회만들기 돕는다"... 사회적가치에도 힘쏟아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11.30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어르신 치매 예방' 지원으로 건강한 노년 생활 돕는다 
KT, '해상 인명구조' 훈련 실시로 국민 안전 지킨다
LG유플러스, '군 자녀 교육 지원'으로 튼튼한 국방 만든다
이통3사가 자신들의 ICT 기술로 우리 사회를 더욱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기 위해 나선다. 이를 위해 이통3사는 각각 지자체와 기업, 군, 대학병원 등 여러 기관들과 협력한다 (사진:각 사)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이통3사가 자신들의 ICT 기술로 우리 사회를 더욱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기 위해 나선다. 이를 위해 이통3사는 각각 지자체와 기업, 군, 대학병원 등 여러 기관들과 협력한다. 

■ SK텔레콤, '어르신 치매 예방' 지원으로 건강한 노년 생활 돕는다 

30일 SK텔레콤은 팬임팩트코리아,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행복나눔재단, 비플러스, 엠와이소셜컴퍼니(MYSC), 차의과대학교, 이모꼭, 행복커넥트 등 8개 기업 및 기관과 함께 서울 명동 커뮤니티 하우스 마실에서 충청남도 부여군이 진행하는 ‘경도인지장애자 치매 발병률 감소를 위한 사회성과보상사업(Social Impact Bond, SIB)’을 위한 출범식을 개최했다.

‘사회성과보상사업’은 민간이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필요한 자본 · 인력 · 기술 등을 투자해 사업을 진행하면 정부와 지자체가 성과에 따라 투자금에 인센티브까지 제공하는 사업이다. 외국에서는 사회문제 해결의 효과적인 수단으로 이미 자리매김했으며 국내에서는 지난 2015년 서울시가 광역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SK텔레콤과 참여사들은 내년 초부터 매년 부여군의 경도인지장애 어르신 100명씩 3년간 총 300명을 대상으로 치매 발병률을 낮추기 위한 민관협력 사업을 시작한다. 경도인지장애 단계는 치매로의 이행 가능성이 높은 고위험 상태로 치료 및 예방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점에서 치매 예방의 ‘골든 타임’이다.

참여사들은 ▲인공지능돌봄 등 최신 ICT 활용 ▲전문 인지훈련 프로그램 ‘메타기억교실’ 등 다양한 치매 예방 관련 프로그램을 운영할 방침이다.

이번 사업에서 SK텔레콤은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NUGU) 등 최신 ICT 서비스를 지원하고, 인공지능돌봄 및 치매 예방 관련 다년간의 사업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자문 및 후원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지난해 9월 부여군과 ‘치매 예방을 위한 사업 협력 MOU’를 체결하며 사업 시작 단계부터 협력을 이어왔다.

운영기관인 팬임팩트코리아는 서울시 사회성과보상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본 사업을 총괄한다.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 · 행복나눔재단 · 비플러스 · 엠와이소셜컴퍼니(MYSC)는 사업에 필요한 비용을 선투자하고, 행복커넥트 · 차의과대학교  · 이모꼭은 전문 의료진의 연구 경험을 기반으로 직접 사업을 수행한다.

일반적으로 노인 치매 발생률이 1년에 1~2% 수준인 반면, 경도인지장애의 치매 이환율은 약 15% 수준으로 매우 높다. 부여군 사회성과보상사업의 평가기관은 부여군 어르신들의 치매 이환율을 1년마다 측정, 3년 후 7.5% 이하로 떨어질 경우 참여사에 투자 금액의 최대 24%를 인센티브로 제공할 방침이다.

이번 협력으로 어르신 개인의 웰빙(Well-being)뿐만 아니라 노령인구 증가에 따른 치매 관련 사회적 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부여군은 민간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활용해 전문적으로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 유웅환 SV 이노베이션센터장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5G 시대 기술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혁신적인 시도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KT, '해상 인명구조' 훈련 실시로 국민 안전 지킨다

KT는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아주대학교 이국종 교수와 함께 제주도 서귀포항에서 수소드론을 활용한 인명 구조 훈련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훈련에는 서귀포해양경찰서도 참여했다.

훈련 전 과정은 드론과 7km 이상 떨어져있는 KT 드론 스테이션을 통해 실시간으로 관제됐다. 수색 현장과 관제 장소는 KT의 네트워크와 클라우드로 연결했다. 현장에 투입된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의 수소드론은 기존 20분 안팎의 비행만 가능했던 일반 드론과 달리 2시간 이상 장거리 비행이 가능하다.

훈련은 ‘서귀포 인근 섬에서 낙상사고로 낚시를 하던 여행객 실종자가 생겼다’는 가정 하에 진행됐다. 사고 신고가 접수되자, 수소드론은 구조 튜브를 품고 신속하게 비행에 나섰다.

드론은 서귀포 인근 문섬과 범섬 인근 지역을 비행하며 사람이 직접 확인하기 어려운 지역들도 구석구석 살폈다. 실종자를 발견하자 드론은 구조 튜브를 실종자에게 떨어뜨려 주고, 구조자의 상태 영상과 GPS 신호를 해경에 전달했다. 해경은 실종자 상태를 확인하며 구조함정을 활용해 실종자를 구조했다. 이 과정에서 이국종 교수는 실종자 상태를 드론 스테이션에서 확인하며 실종자 응급 처치 주문을 전달했다.

KT는 2018년 아주대학교의료원과 권역외상센터 의료 선진화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ICT를 활용한 응급의료 시스템 개선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왔다. 2018년 이국종 교수와 진행한 닥터 헬기 훈련에 이어 2020년 7월부터는 수소드론을 활용한 응급의료 훈련을 시작했다.

KT 지속가능경영단장 이선주 상무는 “디지털 뉴딜 시대에 보건복지, 건강관리는 국민의 보편적 삶의 질에 직결되는 분야”라며 “KT의 따듯한 기술은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동반자로 계속해서 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제주도의 헬스케어 디지털 전환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우선 KT는 2019년 12월 청각장애아동 소리찾기 사업 일환으로 제주 꿈품교실을 운영하며 제주대학병원과 협업을 시작했다. 이후 ICT 기반으로 빠르고 정확한 응급케어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제주대학병원-서귀포의료원-구급차가 연결되는 통신망을 구축하고, 응급 환자의 심박수와 신체 상태를 실시간 영상으로 제공하는 시범 서비스를 구현했다.

또한 KT·제주도·중외정보기술 컨소시엄은 지난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의 'MEC기반 5G 공공부문 선도적용 사업'에 공공부문 선도적용 사업자로 선정돼 제주도청·제주소방본부와 함께 '공공 비대면 응급 헬스케어 사업'을 시범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 LG유플러스, '군 자녀 교육 지원'으로 튼튼한 국방 만든다

LG유플러스는 30일 육군, 고려대학교와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기 위한 잦은 전출로 학업, 학교 적응이 어려울 수밖에 없는 군인 자녀를 대상으로 교육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관련 업무협약을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진행했다.

군인 가정은 근무지 이동에 따른 잦은 이주와 임무 수행 시 출퇴근 곤란, 격오지 근무에서 오는 소외감 등으로 자녀들에게 안정적인 환경을 조성해주기 어려웠다. 실제로 군인 자녀의 경우 일반 학생에 비해 전학률이 2.5배 이상 높다. 잦은 전학으로 인해 교우관계 및 학업 성취도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받고 있다.

LG유플러스와 육군, 고려대는 부모 직업으로 인해 차별에 노출되어 있는 군인 자녀 학력 격차 해소, 학력 향상 및 정서 안정에 도움을 주고 이를 통한 군 사기 및 안보 진작을 위해 힘을 모았다.

LG유플러스는 언택트(비대면) 학습 및 멘토링을 위한 ▲통신장비와 인프라 ▲교육 콘텐츠 ‘U+초등나라’ 서비스 ▲전용 스마트패드를 제공한다. 고려대는 대학생봉사단과 교육 커리큘럼, 육군은 지역협력 네트워크 및 커뮤니티 등 각각의 장점을 활용한다.

사업 첫 해 대상으로는 강원도 고성군 간성초등학교가 선발됐다. 간성초에 재학중인 군인 자녀를 대상으로 U+초등나라 서비스와 전용 스마트패드가 무상 제공되며, 고려대 대학생봉사단 멘토와 초등학생 멘티가 매칭돼 U+초등나라를 활용한 비대면 개인 학습 지도와 멘토링을 진행한다.

최전방 지역 군인 자녀도 U+초등나라를 통해 ‘EBS 스마트 만점왕’을 활용한 심화된 초등학교 정규과정 예/복습은 물론 ▲20개국 앱스토어 어린이/교육부문 1위 수학교육 앱 '토도수학' ▲영어 독서 프로그램 '리딩게이트' ▲초등 영자신문 '키즈타임즈' ▲문정아중국어 ▲과학실험 및 코딩학습까지 가능하다.

간성초 군인 자녀 외 일반 재학생도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방과 후 토론학습이 진행된다. LG유플러스 지원으로 고려대에 설치된 원거리 화상시스템을 활용, 대학생봉사단과 시사 토론학습을 비롯한 외국어 학습, 진로 멘토링 등이 가능하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될 경우 대면 캠프활동도 병행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와 육군, 고려대가 함께하는 군인 자녀 대상 교육 지원 사업은 강원도 고성군에 이어 양구군, 철원군 등 8개 지역을 중심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 대학 진학을 희망하는 고등학생 군인 자녀 대상으로 미래나눔 교육을 진행한다. 고려대 대학생봉사단 20여명이 대학진학을 앞둔 수험생을 대상으로 1대1 멘토링으로 대학 진학을 지원한다. 향후 대상 인원을 중학생까지 확대, 진로 지도까지 가능하도록 프로그램을 개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의 5G 서비스 체험, 육군 병영체험, 고려대 캠퍼스 탐방 및 고연전 초대 등 다채로운 체험 활동도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 맞춰 진행될 예정이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ICT를 통한 교육 불균형 해소와 지역사회 경쟁력 강화를 위해 보유한 자원과 역량을 최대한 활용해 지원할 계획”이라며 “군인들이 자녀 교육 걱정 없이 안심하고 국방의 의무를 다할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