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발 미세먼지 기승, 국내 공기청정기 시장 들썩..대형 제품 인기 높아
중국발 미세먼지 기승, 국내 공기청정기 시장 들썩..대형 제품 인기 높아
  • 전휴성 기자
  • 승인 2020.11.19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랜드,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공기청정기 판매량은 직전 4주(9월 21일~10월 18일)대비 63% 증가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전자랜드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직전 4주(9월 21일~10월 18일)대비 63% 증가했다. /사진: 전자랜드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중국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자 다시 공기청정기 시장이 들썩거리고 있다. 판매량이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전자랜드에 따르면,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전자랜드 공기청정기 판매량이직전 4주(9월 21일~10월 18일)대비 63% 증가했다. 
 
특히 거실에서 사용 가능한 25~30평형대 제품이 전체 판매량의 40%를 차지하며 가장 인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랜드에서 고객이 공기청정기 구매를 위해 지출한 금액은 평균 50만원이었다. 

올 봄에는 미세먼지 없는 날이 많아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감소했지만, 최근 다시 미세먼지 유입이 많아지고 코로나19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소비자들이 다시 공기청정기를 찾고 있다는 것이 전자랜드 측 설명이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최근 가전제품 마케팅은 집콕 생활과 날씨가 하고 있다고 해도 될 정도다”라며 “전자랜드는 트렌드를 면밀히 분석해 고객들에게 필요한 제품을 한발 앞서 준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자랜드는 내달 31일까지 창립 32주년을 기념해 전국 동시 ‘블랙 파워세일’을 진행한다. 이 기간 전자랜드는 공기청정기·TV·식기세척기·냉장고·세탁기·건조기·밥솥·안마의자·청소기 등 총 27개 품목, 92개 행사 모델을 할인 판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