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v,'더욱더 생생한 영화 감상, 좋은데'...초고화질 VOD 1400편으로 확대 제공 등
U+tv,'더욱더 생생한 영화 감상, 좋은데'...초고화질 VOD 1400편으로 확대 제공 등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09.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 '강철비2' 등 최신 영화는 물론 '스파이더맨', '쥬만지' 등 인기 블록버스터 영화를 U+tv에서 초고화질로 생생하게 감상

실시간 채널 품질도 업그레이드…글자 선명도 향상, 화면 노이즈 제거, 채널간 음량 편차 없애고 스포츠 득점 장면 지연 최소화

(사진:LG유플러스)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LG유플러스가 자사 IPTV 'U+tv'의 초고화질 UHD(Ultra High Definition) VOD를 기존 대비 2배 확대해 총 1400편을 제공한다. 또 총 252개 U+tv 채널 중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영화 전문채널 등 시청률이 높은 175개 채널 품질을 개선해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는 올해 비대면 환경이 장기화되면서 고객들의 댁내 거주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U+tv 이용이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  U+tv의 품질향상을 꾀했다. 

21일 LG유플러스는 자사 IPTV 'U+tv'의 초고화질 UHD(Ultra High Definition) VOD를 기존 대비 2배 확대해 총 1400편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현재 대부분의 IPTV 콘텐트는 Full HD급으로 제공되고 있다. 

이번 U+tv의 UHD VOD 확대 제공으로 고객들은 '반도','밤쉘', '1942: 언노운 배틀', '강철비2' 등 최신 영화는 물론 '스파이더맨', '나쁜 녀석들', '쥬만지' 등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국내외 블록버스터 영화들도 IPTV에서 초고화질로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 자체 조사 결과에 따르면 UHD 콘텐츠 확대 후 초고화질 VOD 시청건수가 월 평균 1만건 수준에서 4만건으로 4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LG유플러스는 화질, 음질, 전송속도 등 실시간 채널 품질도 한층 업그레이드 했다. 

종전 대비 글자 선명도 향상, 화면 노이즈 제거 등 화질이 대폭 개선했고 채널 간 음량도 균일화해 실시간 채널 변경 시 소리크기 조절을 할 필요가 없다.  음량 균일화 기술은 향후 VOD와 실시간 채널 간의 음량에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실시간 채널 전송속도도 향상해 스포츠 중계 경기 득점 장면 지연을 최소화하여 시청 가능해졌다. 

LG유플러스는 "비대면 환경이 장기화되면서 댁내 거주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U+tv 이용이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내다보고 자체 기술을 적용해 콘텐트와 채널 화질 및 음질을 향상시키는 한편, 인코더 전진배치 및 인코딩 최적화로 타사 대비 평균 0.8초 빠른 전송속도를 구현해 냈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이번에 총 252개 U+tv 채널 중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영화 전문채널 등 시청률이 높은 175개 채널 품질을 우선 개선했으며, 다른 채널들도 지속적으로 품질을 향상시켜 나갈 방침이다.

LG유플러스 문현일 IPTV상품담당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야외 활동을 자제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지속되는 가운데 IPTV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 졌다”면서 “473만명의 U+tv 고객들이 댁내에서 즐길 수 있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