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첫째주 주유소 휘발유·경유 하락 출발..7주 연속 1원 이내 등락 거듭 ‘보합세’
9월 첫째주 주유소 휘발유·경유 하락 출발..7주 연속 1원 이내 등락 거듭 ‘보합세’
  • 복요한 기자
  • 승인 2020.09.0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유소 휘발유·경유 판매가격 전주 대비 각각 0.6원, 0.7원 내려
주유소 휘발유·경유 판매가격이 2주 연속 하락했다. / 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복요한 기자] 주유소 휘발유·경유 판매가격이 2주 연속 하락했다. 이번에도 체감하긴 어렵다. 지난 73월 이후 7주 연속으로 1원 이내에서 등락을 거듭하는 보합세를 지속되고 있다.

5일 오피넷에 따르면, 9월 첫째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겨은 1360.5/, 경유 판매가격은 1162.9/으로 전주 대비 각각 0.6, 0.7원 내렸다.

상표별로는 휘발유 경우 최고가 상표는 SK에너지로 1367.9/, 최저가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평균가격 1329.4/ℓ을 기록했다. 경유 기준으로 최고가 상표는 GS칼텍스로 1171.0/, 최저가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평균가격 1132.2/ℓ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휘발유 기준 최고가 지역은 서울로 전주 대비 1.3원 하락한 1456.0/ℓ을 기록했다. 이는 전국 평균 가격 대비 95.5원 높은 수준이다. 최저가 지역은 대구로 전주 대비 1.1원 하락한 1332.3/ℓ을 기록했다. 이는 전국 평균 가격 대비 28.2원 낮은 수준이다.

정유사 공급가격 하락폭은 컸다. 휘발유 공급가격은 전주 대비 19.3원 하락한 1269.0/, 경유 공급가격은 19.6원 내린 1067.4/ℓ이었다. 사별로는 휘발유 기준 최고가 정유사는 S-OIL로 전주 대비 16.9원 하락한 1285.9/, 최저가 정유사는 SK에너지로 17.3원 내린 1257.2/ℓ이었다.

국제유가는 미국의 휘발유 수요 감소 및 OPEC과 러시아의 8월 원유생산량 증가 소식 등의 영향으로 하락세를 기록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