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그룹-우리금융그룹, '대한민국 디지털 금융 선도한다'
KT그룹-우리금융그룹, '대한민국 디지털 금융 선도한다'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08.19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그룹-우리금융그룹 , 금융 주요 사업에 DX 추진해 패러다임 전환… ‘마이데이터’ 사업은 새로운 전기 기대

“양사 간 전략적 제휴로 국내 디지털 금융 도약 계기, ICT/금융 산업도 경쟁력 강화"
왼쪽부터 우리은행 권광석 행장, KT그룹 구현모 대표,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 BC카드 이동면 사장 (사진: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대한민국에 통신과 금융을 최초로 선보인 KT와 우리금융이 손을 잡았다. 이에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디지털 금융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고  ICT/금융 산업의 경쟁력도  강화할 방침이다. 

19일 KT그룹과 우리금융그룹은 대한민국 디지털 금융 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서울시 중구에 소재한 우리은행 본점에서 전략적 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대한민국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의 주요주주다.

이 날 협약식에는 KT그룹 구현모 대표이사와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을 비롯해 체결 당사자인 우리은행 권광석 행장, BC카드 이동면 사장이 참석했다. 참석한 4개 사 대표는 ICT와 금융 역량의 상호 교류가 자사 사업은 물론 대한민국 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된다는 인식을 함께 하고 AI · 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금융 AI 인력육성, 데이터 활용 공동 신사업 등에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합의에 따라 우선, 우리금융그룹이 보유한 인프라에 KT ICT 강점을 더해 본격적인 금융 트랜스포메이션이 시작된다. AI 기술 바탕으로 컨택 센터의 실시간 대화형 플랫폼 구축, 클라우드 기반의 재택근무 환경 조성 등이 예상되는 변화로 금융 업무는 과거 대면·인적 방식에서 비대면 시스템 방식으로 빠르게 전환한다.

양사는 금융업 노하우와 AI 기술을 함께 마스터할 수 있는 AI 인력 공동 교육과정을 마련하고 금융 분야에 특화된 AI 인재 육성에도 나선다.

데이터 경제 시대를 맞아 4차 산업혁명의 핵심 키워드이자 변화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마이데이터’ 사업은 속도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 양사는 축적한 금융 노하우와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맞춤형 상품을 개발해 금융과 통신 분야에서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견인한다는 전략이다.

KT그룹 구현모 대표는 “국내 최고 수준의 AI 기술을 보유한 KT그룹과 대한민국 금융 역사를 이끌어 온 우리금융그룹과의 전략적 제휴는 국내 디지털 금융 도약의 큰 변곡점이 될 것”이라며 “적극적인 협력으로 양사가 보유한 노하우와 강점을 융합해 산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데이터사업 등 4차 산업혁명을 리딩하며 대한민국 ICT와 금융 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이겠다”고 말했다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은 “우리금융은 KT그룹과 과거부터 항상 함께 발전하고 성장하던 관계”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KT그룹과 동맹 관계를 더욱 확고히 하고 양사가 가진 장점을 적극 활용해 IT기술로 무장한 빅테크 기업과의 경쟁에서 금융 주도권을 확보하고 한층 더 편리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