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청년, 부채탈출 도움받는다 ...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500명 모집
서울시 청년, 부채탈출 도움받는다 ...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500명 모집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0.08.18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8일 부터 선착순 500명 모집
 2~3금융원에서 1금융권 우량대출로 전환 시, 1인당 대출금 3천만원 한도 내 최대 연 7%의 대출이자 지원 및 금융상담 제공 
(사진:서울시)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서울시는 청년들의 부채 문재를 해결하고 지속 가능한 금융자립을 돕기 위해 '대출 상품'을 내놓는다. 이 대출은 만19~34세 이하 청년 중 1금융권 대출을 받지 못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서울시가 이자 일부를 지원해 주는 대출이다. 이 대출을 이용하고 싶은 청년은 18일부터 신청 가능하며 선착순 500명에게만 지원되는 사업이니 서둘러야 한다. 

18일 서울시는 핀테크 기업 ㈜피플펀드컴퍼니와 사회공헌단체 희망 만드는 사람들(주) 과 함께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상품을 출시하고 18일부터 지원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은 만19~34세 이하 청년 중 1금융권 대출을 받지 못해 2~3금융권을 이용해야 했던 청년이 1금융권 우량대출로 전환할 경우 그 이자 일부를 서울시가 최대 7%까지 추가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청년 1인당 최대 3000만원 금융대출에 따른 이자 지원과 금융교육을 해준다. 

(자료:서울시)

모집 대상은 소득이 있는 만19~34세 서울시 거주 청년이다. 신청 후 ㈜피플펀드컴퍼니의 대출심사 기준을 통과하면 최대 3000만원 한도 내에 소득 구간별(2020년 서울시 생활임금 월 219만9307원 기준)로 최대 2.5~7% 내에서 이자를 차등 지원받게 된다. 또, 희망 만드는 사람들㈜에서 제공하는 금융상담 및 교육을 이수하면 우대금리(2%)를 적용 받을 수 있다.

모집 기간과 모집 인원은 18일부터 선착순 500명이다.  

신청 방법은 ㈜피플펀드컴퍼니 홈페이지 내 ‘서울청년 징검다리 대출’ 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서울시 김영경 청년청장은 “이번 사업이 청년들의 부채 경감 외에도 금융역량 강화 및 신용회복을 통해 고금리 대출의 악순환에서 벗어나 제도권 금융으로 편입될 수 있는 징검다리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