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인천2 배송캠프 방문자 코로나19 확진...즉각 폐쇄
쿠팡, 인천2 배송캠프 방문자 코로나19 확진...즉각 폐쇄
  • 전휴성 기자
  • 승인 2020.08.15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확진자 접촉한 배우자 확진 이후 확진 판정
15일 쿠팡 인천2 배송캠프가 코로나19로 폐쇄조치됐다./ 사진: 쿠팡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쿠팡 인천2 배송캠프가 코로나19로 폐쇄조치됐다.

15일 쿠팡에 따르면, 이날 인천2 배송캠프를 방문한 플렉서가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가 인천2 배송캠프를 방문한 날은 지난 12일이다. 확진자는 14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15일 새벽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는 가족에게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확진자 가족이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확진자를 접촉한 후 14,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쿠팡 관계자는 보건당국으로부터 확진자 통보를 받은 즉시 인천2캠프를 폐쇄하고 추가 방역을 실시하는 한편 방문자 등에게 문자와 구두 통보를 통해 해당 사실을 알렸다방역당국에 적극 협조해 근무자들 및 방문자들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