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국립공원 천은사 일대 상생의 길 탐방로 1단계 2.9km 개방
지리산국립공원 천은사 일대 상생의 길 탐방로 1단계 2.9km 개방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0.06.08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4월 지리산 국립공원 천은사 문화유산 지구입장료 폐지 업무협약 후속조치...산림욕 및 수려한 자연·문화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 7곳 등
지리산국립공원 천은상 일대 ‘상생의 길’ 탐방로 1단계 구간 2.9km가 개방됐다.(사진: 환경부)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지리산국립공원 천은사 일대 상생의 길탐방로 1단계 구간 2.9km가 개방됐다. 지리산 상생의 길은 지난해 4월 지리산 국립공원 천은사 문화유산 지구입장료 폐지 업무협약 후속조치다.

8일 환경부에 따르면, 이번에 개방된 상생의 길 탐방로 1단계 구간은 0.7km를 장애인, 노약자 등 교통약자를 배려한 무장애 시설로 조성됐다. 산림욕 및 수려한 자연·문화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 7, 수달 등 야생동물을 배려한 자연친화형 탐방로 0.4km, 나무교량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탐방·편의시설 뒷편에는 천혜 고찰로 알려진 천은사와 천은제 수변 공간, 소나무숲길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다.

상생의 길 2단계 구간은 오는 9월 개방될 예정이다. 이 구간은 천은제 제방 구간(0.4km)을 정비하고, 지리산의 옛이야기를 접목한 안내판을 설치해 순환형 탐방로(12구간 총 3.3km)를 완성된다.

박연재 환경부 자연보전정책관은 이번에 개방되는 상생의 길30여년간 해묵은 난제였던 천은사 입장료 문제를 대화와 타협으로 풀어낸 상징물이라며 국민들이 한층 더 홀가분한 마음으로 지리산국립공원을 찾을 수 있도록 탐방로 관리에 힘쓰겠다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