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클라우드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 IPTV 에서도 즐긴다
LG유플러스, 클라우드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 IPTV 에서도 즐긴다
  • 강진일 기자
  • 승인 2020.05.1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포스나우’, 5G 휴대폰 및 PC에 이어 5월 28일부터 IPTV에서도 이용 가능

U+인터넷 기가급 요금제에 이어, 광랜(100Mbps) 요금제 가입자 대상 지포스나우 무료 제공 확대
(사진:LG유플러스)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LG유플러스 고객들은 세계 최초 5G 클라우드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집에 있는 IP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지포스나우를 IPTV에서 이용하게 되면 ‘데스티니 2’, ‘유로트럭 시뮬레이터 2’ 등의 고화질, 고용량의 게임을 큰 TV 화면에서 플레이 할 수 있어 보다 몰입감 있게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또, 집에서 ‘오버쿡! 2’, ‘철권7’, ‘컵헤드’ 등 다인용 게임을 가족, 친구들과 함께 여럿이서 플레이 할 수 있다. 

13일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5G 휴대폰, PC버전에 이어 U+tv 버전을 오는 2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기존 지포스나우 이용자들은 IPTV 큰 화면에서도 고화질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지포스나우 IPTV 버전은 U+tv UHD3 셋탑박스와 태블릿PC인 U+tv 프리2 모델을 지원한다. 앞으로 지원 모델은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게임플레이를 위해서는 별도의 게임패드가 필요한데 이미 고객이 보유하고 있는 블루투스 기능이 있는 게임패드나 유선 패드 모두 호환 가능하다.

또한, LG유플러스는 5G 고객 및 기가급 인터넷 가입자 대상으로만 제공하던 지포스나우 가입 대상을 광랜(100Mbps) 요금제까지 확대하며, 13일부터는 해당 요금제 가입자도 ‘지포스나우 베이직’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단 U+인터넷 HFC 요금제 등 일부 요금제 제외)

‘지포스나우 베이직’은 월 이용료 없이 무료로 이용 가능한 상품이다. 한번 플레이 시 최대 1시간의 연속 플레이가 가능하고 시간이 경과하면 재 접속 후 이어서 이용할 수 있으며, 플레이 횟수에 제한은 없다.

LG유플러스는 지난 달 자사 5G 가입자와 초고속인터넷 가입자를 대상으로 지포스나우 베이직 상품을 무료로 제공한 데 이어, 이를 100Mbps급의 초고속인터넷 가입자까지 확대 한 것이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13일부터 오는 6월 16일까지 지포스나우 IPTV 출시 기념 게임패드 제공 이벤트도 진행한다. 지포스나우 가입 후 게임패드를 신청한 고객 중 1000명을 추첨하여 '조이트론 EX듀오 게임패드'를 지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