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시땅, 지구의 달 4월 ‘공병 재활용 캠페인’ 실시
록시땅, 지구의 달 4월 ‘공병 재활용 캠페인’ 실시
  • 장하영 기자
  • 승인 2020.04.08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째 테라사이클 재활용 캠페인 진행중, 록시땅 공병 가지고 매장 방문시 5% 할인, ‘록시땅 텀블러’ 증정
록시땅(L’OCCITANE)이 지구의 달 4월을 맞아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하는 공병 재활용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록시땅(L’OCCITANE)이 지구의 달 4월을 맞아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하는 공병 재활용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컨슈머와이드-장하영 기자] 록시땅(L’OCCITANE)이 지구의 달 4월을 맞아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하는 공병 재활용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록시땅은 지난 2018년 국내 최초로 테라사이클 재활용 캠페인을 실시한 이후, 3년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리띵크 뷰티(RETHINK BEAUTY)’라는 슬로건을 통해 ‘아름다움’에 대한 의미를 다시 생각하고자 기획됐다. 일회용품 사용을 지양하고 재활용 문화를 확산하는 등 지구를 존중하고 지키는 것이 진정한 아름다움이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2020 테라사이클 캠페인은 전국 록시땅 매장에서 고객들의 참여와 함께 진행되고 있다. 4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록시땅 공병을 가지고 매장을 방문해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5%의 할인 혜택을, 캠페인 오픈을 기념하여 텀블러를 편리하게 수납할 수 있는 ‘록시땅 텀블러 백’을 4월 1일부터 제품 소진 시까지 증정한다. 혜택은 록시땅 회원들에 한해 적용되며, 현장 회원 등록도 가능하다.

지난 2018년 진행한 테라사이클 재활용 캠페인에서 록시땅은 단 2개월 동안 1.5톤의 공병을 수거했다. 수거한 공병은 테라사이클 재활용 기술을 통해 ‘에코 텀블러’로 제작돼 2019년 3월 물의 날에 선보였다. 이번 캠페인에서 선물하는 텀블러 백은 지난 테라사이클에서 재활용된 에코 텀블러에 대한 연장 선상으로, 꾸준히 캠페인에 참여한 고객들에게 의미 깊은 선물이 될 예정이다.

록시땅코리아 관계자는 “록시땅은 브랜드의 핵심 가치인 ‘자연보호’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구를 지키고 환경을 보존하는 것이 진정한 아름다움을 만든다고 믿기 때문이다.”라며 “4월 지구의 달을 맞이해 소비자들이 공병 재활용에 직접 참여하고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록시땅은 2025년까지 제품 용기를 100% 재활용 플라스틱으로 만들고 록시땅의 모든 매장에서 재활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