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동 주민센터서 체온측정 서비스 한다'
서울시, '동 주민센터서 체온측정 서비스 한다'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0.03.16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온계 1300개 구매해 각 자치구 동 주민센터 등 배부
자치구 동 주민센터에서 원하는 시민 대상 체온측정 서비스 실시
(사진:컨슈머와이드DB/위 사진은 해당 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서울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체온계 수요증가와 공급부족으로 체온계 가격이 폭등하고 품절현상이 발생하자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각 동주민센터에서 디지털 체온계를 배부하고 체온측정 서비스를 실시한다. 

16일 서울시는 디지털 체온계 1300개를 긴급 확보해 각 자치구에 배부했다고 밝혔다. 

현재 자치구 여건에 따라 주민센터에선 시민들의 체온측정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곳도 있으나, 주민센터에서 보유한 체온계 부족으로 원활한 서비스가 이뤄지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었다.

서울시는 이번 체온계 공급으로 서울시 25개 자치구 425개 모든 주민센터에서 좀 더 원활한 서비스 실시를 할 수 있게 돼  체온계 부족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기현 서울시 안전총괄과장은 “비싼 가격과 품절현상 등으로 체온계를 구하지 못한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