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르띠에, 알라바바 그룹 티몰 럭셔리 파빌리온 입점..시계부터 주얼리 판매
까르띠에, 알라바바 그룹 티몰 럭셔리 파빌리온 입점..시계부터 주얼리 판매
  • 전휴성 기자
  • 승인 2020.01.14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몰 통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 혁신 제공...론칭과 함께 미공개 컬렉션 제품 첫 선 보여
까르띠에가 알리바바그룹 티몰 럭셔리 파빌리온에 입점했다.(사진: 알라바바그룹 제공)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티몰(Tmall)의 럭셔리 파빌리온(Luxury Pavilion)에서 까르띠에를 구매할 수 있게 됐다. 티몰은 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럭셔리 파빌리온은 프리미엄 브랜드에 특화된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지난 2017년에 론칭해 현재 버버리, 베르사체, 발렌티노 등 80여 개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14일 알리바바그룹에 따르면, 티몰 럭셔리 파빌리온 부티크에 입점한 까르띠에는 주얼리, 시계, 액세서리 등 전체 컬렉션을 판매한다. 각인 서비스, 선물 포장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에, 티몰이 제공하는 결제 시스템 등의 편의가 더해져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선보인다.

까르띠에는 론칭을 기념해 미공개 컬렉션을 판매할 계획이다. 새로운 플랫폼에 한정해 대표 컬렉션 저스트 앵 끌루(Juste un Clou)의 스몰 모델 브레이슬릿과 갈랑드 체인 월렛 백(Guirlande Chain Wallet Bag)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티몰 패션 및 럭셔리 부문 총괄 마이크 후(Mike Hu)개개인에 맞춘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것은 Z세대의 새로운 소비성향에 필수적인 요소라며 알리바바그룹은 브랜드가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 앞으로 까르띠에의 디지털 전략 강화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기업 유로모니터 인터내셔널(Euromonitor International)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의 명품 매출은 2847000만 달러(329255억원)로 지난 2018년보다 13.6% 증가했으며 오는 2024년에 436억달러(504234억원) 에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