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부터 은행 사칭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 확 준다
15일부터 은행 사칭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 확 준다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0.01.14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 15일부터 은행 화이트 리스트 활용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 차단
앞으로 은행을 사칭하는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가 확 줄어들 전망이다.(사진: 금감원)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앞으로 은행을 사칭하는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가 확 줄어들 전망이다.

금융감독원(금감원)과 한국인테넛진흥원(이하 KISA),은행권/수협중앙회후후앤컴퍼니와 함께 급증하는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에 대응하기 위한 시스템을 구축 완료하고, 15일 본격 시행에 들어간다.

이에 따라 최근 증가하고 있는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가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KISA에 따르면 대출사기 및 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는 지난 2017년 하반기 31만건에서 지난해 상반기 75만건으로 2배 이상 증가했다.

14일 금감원에 따르면, 15일부터 은행이 대고객 문자 발송시 사용하는 전화번호(이하 화이트리스트) 이용해 은행 관련 모든 스팸문자에 대응한다. 스팸문자의 발신번호를 화이트리스트와 대조하여 은행의 발송문자가 아닌 경우 해당 전화번호가 차단된다. 아직 신고·차단되지 않은 은행관련 스팸문자의 경우 후후앱(App)'을 통해 휴대폰 수신문자가 은행의 공식 발송 문자인지 여부에 대한 알림(안내문구)가 제공된다.

은행사칭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 대응 시스템/ 금감원 제공

그렇다면 스팸 발송 차단효과는 얼마나 될까. 금감원이 4개 은행을 대상으로 테스트 결과 일별 최소 5개에서 최대 50개의 스팸발송 전화번호 차단이 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월 환산시 150여개에서 1500여개 차단이 가능하다. 스팸문자의 경우 평균 300만건의 스팸문자 차단효과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금감원은 대출사기문자로 인한 피해가 대폭 감소하고, 스팸문자로 인한 불편함도 크게 해소되는 등 금융소비자 보호 수준이 보다 두터워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은행은 사칭사기 문자로 인한 불필요한 민원 및 평판하락 위험 감소, IT보안기업은 자사 프로그램()의 기능 개선확대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