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해태, 양주눈꽃축제서 200m 짜릿 눈썰매 타볼까
크라운해태, 양주눈꽃축제서 200m 짜릿 눈썰매 타볼까
  • 주은혜 기자
  • 승인 2020.01.06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왕국 수놓는 250여개의 눈조각 작품 등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크라운해태가 양주눈꽃축제 눈썰매장을 내달 9일까지 운영한다.

6일 크라운해태에 따르면 올해로 7회를 맞는 양주 눈꽃 축제는 경기도 양주시의 장흥자연휴양림 일대에서 눈썰매장 개장을 시작으로 다음달 9일까지 펼쳐진다.

눈꽃 축제의 최고 인기코너는 수도권에서 가장 긴 슬로프(200m)를 자랑하는 눈썰매장이다. 특히, 최대 13명까지 동시에 즐기는 줄줄이 눈썰매장은 여기서만 즐길 수 있는 인기 아이템이다.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짜릿한 속도감과 스릴을 즐길 수 있다. 1인용(140m), 유아용도 갖춰 온 가족이 함께 즐기기 안성맞춤이다. 썰매를 자동으로 운반해 주는 리프트 시설에 축제장 곳곳을 순환하는 전기차까지 갖춰 편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다.

눈 덮인 겨울왕국을 수놓는 250여개의 눈조각 작품은 눈과 예술의 아름다운 향연을 펼친다. 여기에 초대형 수로관(水路管) 속에 만든 동굴형 전시관인 금굴과 전문작가들의 조각작품 120여점이 전시된 조각로()’도 놓치지 말아야 할 볼거리 중 하나다.

눈썰매장 입장료는 소인과 대인 모두 12000원이다. 양주시민과 단체(20인 이상), 장애인에게는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크라운해태 관계자는 대자연 속에서 신나는 눈썰매는 물론 다양한 눈조각 작품도 감상하는 즐거움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는 겨울예술 축제다라며 서울 광화문에서 1시간이면 도착할 정도로 접근성까지 좋아 축제를 즐기는 방문객이 첫해보다 3배이상 늘며, 지난해까지 누적 20만명을 돌파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