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10명중 8명, ' 취업준비보다 차라리 수능준비가 쉬워요'... 이유는
성인남녀 10명중 8명, ' 취업준비보다 차라리 수능준비가 쉬워요'... 이유는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9.11.12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답이 없고', '끝을 알수 없으며','준비해야 할 것이 너무 다양해서' 힘든 취업 준비
(자료:사람인)
(자료:사람인)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성인남녀 10명 중 8명은 '수능 준비보다 취업 준비가 더 어렵다'고 생각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이들은 그 이유로 '정답이 없고', '끝을 알수 없으며','준비해야 할 것이 너무 다양해서' 등을 많이 꼽았다. 

12일 사람인이 수능을 본 경험이 있는 성인남녀 2693명을 대상으로 ‘수능시험 vs 취업 준비’라는 주제로 설문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82%가 '수능 준비보다 취업 준비가 더 어렵다'고 답했다.

이와 같이 답한 비율은 현재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취준생’이 85.7%, 직장인 76.5%로 취준생이 10% 가량 더 높았다. 

이들은 취업 준비가 더 어려운 이유로 ‘정답이 없기 때문에’(63.6%, 복수응답)와 ‘언제 끝이 날지 알 수 없어서’(63.1%)라고 가장 많이 답했다. 다음으로 ‘준비해야 할 것이 너무 다양해서’(45%)‘수능점수와 달리 내 평가 점수를 알 수 없어서’(36.1%)‘나 혼자 잘해서 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35.4%) 등의 이유를 들었다. 

반면, 수능 준비가 더 어렵다고 답한 응답자 486명은 그 이유로 ‘기회가 한 번이라는 압박감 때문에’(79.6%)‘당일 컨디션이 좌우할 것 같아서’(42.4%)‘스트레스 강도가 더 세서’(38.7%)‘수능 시험의 난이도가 더 높아서’(20.2%)‘주위 친구들과 경쟁해야 해서’(16.5%) 등을 들었다.

그렇다면, 수능을 다시 치르고 싶은 의향은 얼마나 가지고 있을까. 응답자 43.8%가 ‘수능을 다시 치르고 싶다’고 밝혔는데 이들은 그 이유로 ‘취업에 유리한 전공을 선택하고 싶어서’(54.3%,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학벌로 인해 차별을 많이 받아서’(39.7%)‘직장생활 보다 차라리 공부가 쉬운 것 같아서’(36.5%)‘학창시절이 그리워서’(25.3%)‘직무나 직업이 적성에 맞지 않아서’(22.9%) 등의 순으로 답했다.

이들은 수능을 다시 본다면 새로 진학하고 싶은 대학으로 ‘SKY 등 상위권 대학’(38.5%) ‘국공립대학’(22%)‘경찰대, 사관학교 등 특수대학’(12.6%) 등을 선택했다.

새로 도전하고 싶은 전공으로는 단연 ‘이공학계열’이 43.2%로 가장 많았다. 이어 ‘상경계열’(12.3%)‘예체능계열’(11.4%)‘인문/어학계열’(11.3%)‘사범계열’(10.4%) 등의을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