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세대 직장인 41%, "승진 별로 신경 안써" .... 이유는?
2030세대 직장인 41%, "승진 별로 신경 안써" .... 이유는?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9.10.3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생활 오래 안할 거니까 " "직급 승진 욕심 없어 " 등 이유 들어
(자료:사람인)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직장보다는 직업을 중요하게 여기고 직장에 올인하기 보다 자신의 만족과 워라밸을 중시하는 현재의 2030 세대 직장인들은 '승진에 그다지 신경을  쓰지 않는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또 목표한 직급이 있어도 거기까지 승진할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2030직장인들은 절반 정도였으며 승진을 못하는 이유로  ‘직장생활을 오래 할 생각이 없고','승진욕심이 없어서'를 가장 많이 꼽았다. 

30일 사람인이 2030 직장인 724명을 대상으로 ‘최종 승진목표’에 대해 설문조사 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41.7%가 ‘딱히 직급 승진에 신경 쓰지 않는다’고 답했다. 특히, 20대 44.6%가 '진급에 신경 쓰지 않는다'고 답해, 30대 35.2%보다 9.4% 더 높았다. 

최종승진 목표의 순위는  남녀간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집계됐다. 
자세히 살펴보면 남성과 여성 모두 ‘승진에 신경 안 쓴다’(각각 37.7%, 47%)가 가장 많았고, 이어 ▲‘임원급’(남 36%, 여 15%)▲‘부장’(남 14.4%, 여 13.1%) 등  순으로 목표를 잡고 있었다.

다만, 비율로 보면 남성은 부장 이상이 50.4%인 반면, 여성은 28.1%로 거의 절반 정도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최종 승진 목표까지 오를 수 있다고 생각하는 남성은 56%, 여성은 44.7%로 달성 가능성 면에서도 차이를 보였다.

목표한 직급까지 승진이 불가능한 이유로 남녀 모두 ‘직장생활을 오래 할 생각이 없어서’(남녀 각각 32%, 35.3%, 복수응답)를 1위로,  ‘승진에 욕심이 없어서’(28.2%, 35.3%)를 2위로 꼽았다. 이는  ‘한 회사의 직장인’이라는 위치에 크게 무게를 두지 않는 세태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여성의 경우, ‘성차별이 존재해서’(26%), ‘출산, 육아휴직 등으로 경력이 단절돼서’(20.8%)의 응답도 상당수 있어  ‘유리천장’을 체감하는 비율도 여전했다.

그렇다면, '승진 목표를 달성하기 어렵다'고 생각하는 직장인 354명은 현실적으로 승진 가능한 직급을 어느 정도로 생각하고 있을까. 

남성은 ‘부장급’(29.3%)이 가장 많았고, ▲‘과장급’(25.4%) ▲‘차장급’(20.4%)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여성은 ‘대리급’(43.4%)이 1위, 계속해서 ▲‘과장급’(32.9%)▲ ‘부장급’(9.2%)▲‘차장급’(6.9%) 등 순으로 집계됐다.

한편, 직장인들은 회사 내에서 승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는 ▲‘업무성과’(34.1%)▲‘근속연수’(20.7%)▲‘처세술 및 상사와의 관계’(18.6%)▲‘적극적인 업무 태도’(11.5%)▲‘학연, 지연 등 인맥’(6.4%) 등을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