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고객 개인정보 일본 본사로 이관 사실 아니다” 해명
유니클로, “고객 개인정보 일본 본사로 이관 사실 아니다” 해명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9.08.2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부매체, 에프알엘코리아 개인정보 처리방침 변경...고객 개인정보처리 업무 일본 모회사인 패스트리테일링 그룹 직접 관리 보도
에프알엘코리아 “직영 고객센터로 통합 운영 맞지만 고객 개인정보가 일본 본사로 이관 아니다“
국내 유니클로 법인인 에프알엘코리아가 고객 개인정보 이관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유니클로 고객 정보관리 업무 일본 본사 이관 논란과 관련, 국내 유니클로 법인인 에프알엘코리아가 고객 개인정보 이관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국내 한 매체는 28일 국내 유니클로 법인인 에프알엘코리아가 개인정보 처리방침을 변경하고, 합작 파트너사인 롯데쇼핑에 위탁했던 고객만족(CS) 시스템 운영을 본사로 이관하기로 결정했다며 그동안 롯데정보통신이 맡았던 고객 개인정보처리 업무를 일본 모회사인 패스트리테일링 그룹이 직접 관리하게 됐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와 관련, 국내 유니클로 운영사인 에프알엘코리아는 그동안 외부 협력사에 의해 온/오프라인으로 구분되어 운영되고 있었던 고객 센터를 28일부터 에프알엘코리아 직영 고객센터로 통합 운영하지만 고객 개인정보가 일본 본사로 이관되는 것은 아니라고 해명했다.

에프알엘코리아 관계자는 컨슈머와이드와의 전화로 직영고객센터를 통해 고객들의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의견과 건의 사항을 직접 듣고, 이를 상품 기획, 디자인, CS 등에 적용하여, 국내 고객들의 기대와 니즈에 보다 잘 맞는 우수한 품질의 상품과 쇼핑 환경을 제공하고자 고객센터를 이관한 것이라며 이와 같은 방침에 따라, 고객 개인정보처리는 롯데정보통신시스템에서 유니클로 모기업인 패스트 리테일링이 사용하고 있는 글로벌 시스템으로 변경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알려진 것과 같이 고객의 개인정보가 일본 본사로 이관되는 것은 사실과 다르다고객이 접수한 불만사례 등에 대해서만 일본 본사에 해당정보가 제공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