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셋째주 주유소 휘발유·경유 2주연속 찔끔 하락..담주 유류세 인하 종료 전 ‘기름 가득 넣어야’
8월 셋째주 주유소 휘발유·경유 2주연속 찔끔 하락..담주 유류세 인하 종료 전 ‘기름 가득 넣어야’
  • 복요한 기자
  • 승인 2019.08.2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유소 휘발유 전주 대비 0.4원...경유, 0.5원 하락
8월말로 유류세 인하 종료 따른 주유소 선제 가격 조정 가능성 높아...주유할땐 가득 넣는 것이 경제적
주유소 휘발유·경유 가격이 2주 연속 하락했다. (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복요한 기자] 주유소 휘발유·경유 가격이 2주 연속 하락했다. 하락폭은 경미하다. 그러나 이달말로 '유류세 인하' 가 끝나기 때문에 다음주부턴 가격이 반등할 가능성이 높다.

24일 오피넷에 따르면, 8월 셋째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0.4원 하락한 1493.1/, 경유는 0.5원 내린 1351.1/으로 2주연속 하락했다.

상표별 판매가격을 보면 휘발유 기준 최고가 상표는 SK에너지로 1507.4/, 최저가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1467.3/이었다. 경유기준 최고가 상표 역시 SK에너지로 1366.3/, 최저가 상표 또한 알뜰주유소로 1325.6/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0.7원 올랐다. 8월 셋째주 휘발유 가격은 1588.7/으로 전국 평균 가격 보다 95.5원 비쌌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역시 전주 대비 0.1원 오른 1462.8/을 기록했다. 서울과 대구간의 차이는 125.9원이었다.

정유사별 공급가격을 보면 발유 공급가격은 전주 대비 10.6원 하락한 1402.8/, 경유 공급가격은 11.8원 내린 1253.0/이었다. 사별로는 휘발유 기준, 최고가 정유사는 현대오일뱅크로 전주 대비 8.9원 하락한 1409.8/, 최저가 정유사는 SK에너지로 10.5원 내린 1399.6/을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는 부가 이달 말까지로 예정된 '유류세 인하' 조치를 연장하지 않겠다고 발표한 뒤 유류세가 오르기 전에 일부 주유소에서 선제적으로 가격을 조정하는 경우가 포착되고 있다따라서 다음주에는 주유시 가득 넣는 것이 경제적일 수 있다고 조언했다.

한편, 국제유가는 OPEC 7월 원유생산 감소, 중동지역 긴장 지속 등의 상승요인과 미국 석유제품 재고 증가 등의 하락요인이 혼재해 소폭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