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4호선 금정역에서 대공원역까지 운행 중단
지하철 4호선 금정역에서 대공원역까지 운행 중단
  • 최진철 기자
  • 승인 2019.07.2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계역 지나던 열차가 구조물에 부딪히면서 일부 구간 운행 중단...사고로 인해 다친 승객 없어
지하철 4호선 상행선 열차가 금정역에서 대공원역까지 운행이 중단됐다.(사진: 위사진은 해당 기사와 관계가 없음/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최진철 기자] 지하철 4호선 상행선 열차가 금정역에서 대공원역까지 운행이 중단됐다.

27일 오전 7시 지하철 4호선 상행선 오이도발 당고개행 열차가 범계역 인근에서 멈춰섰다. 범계역을 지나던 열차가 구조물에 부딪히면서 일부 구간 운행에 문제가 생겼다. 사고 당시 열차 안에 수십 명이 타고 있었는데 다친 승객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인해 3시간 가까이 금정역부터 대공원역까지 6구간 지하철 운행이 중단됐다.

코레일은 사고 구간 운행을 정상화하는 데 30분가량 걸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현재 하행선은 물론, 상행선은 오이도에서 금정역, 대공원에서 당고개역까지는 정상 운행되고 있다.

그러나 주말 아침부터 지하철 운행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나들이객 등 이용객 불편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