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나비엔 모기업 경동원, 김종욱 신임대표 선임.. IoT기반 홈네트워크 사업 속도낸다
경동나비엔 모기업 경동원, 김종욱 신임대표 선임.. IoT기반 홈네트워크 사업 속도낸다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9.06.12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소장 출신의 CEO 영입통해 홈네트워크 사업과 내화단열재 사업에 박차
김종욱 경동원 신임 대표이사/ 경동원 제공
김종욱 경동원 신임 대표이사/ 경동원 제공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경동나비엔의 모기업인 경동원의 수장이 교체됐다. 지난 11일 김종욱 부사장이 신임대표로 선임됐다.

12일 경동원에 따르면, 김종욱 신임대표는 서울대학교 제어계측공학과를 졸업하고 KAIST에서 전기전자/컴퓨터공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휴맥스 개발본부 총괄 본부장, 휴맥스 오토모티브 대표이사, 한화 테크윈 CTO를 역임했다. 특히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분야 모두에서 기술전문성을 갖춘 개발 전문가인 동시에, 이를 기반으로 고객의 니즈를 사전에 예측해 기업의 미래 성장동력을 설계하는 경영인으로 정평이 나 있다.

경동원은 김종욱 신임 대표이사 선임과 함께, 그동안 관계사인 경동나비엔의콘트롤과 수배관 부문을 지원하는 사업에 집중하느라 상대적으로 성장이 더뎠던 홈네트워크와 내화단열 사업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AI 기술을 비롯해 다양한 개발 경험을 갖춘 김종욱 대표는 네트웍사업부의 IoT기반 홈네트워크 사업을 확대하는 동시에, 내화단열재를 생산하는 세라텍사업부도 기존의퍼라이트 중심에서 난연 우레탄 신소재로 영역을 넓혀 나간다는 각오다.

경동원 관계자는 경동원은 관계사인 경동나비엔과 마찬가지로 에너지의 효율적인 사용과 환경 보호, 고객의 쾌적하고 안전한 생활을 위한 기술 개발에 매진해왔다엔지니어와 경영인으로서 풍부한 경험을 가진 김종욱 대표의 리더십을 기반으로, 그간 홈네트워크 사업과 내화단열재 사업 분야에서 최고로 인정받아왔던 경동원의 기술력을 고객에 삶에 함께하는가치로 변환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