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소 휘발유·경유 4개월만에 하락세 돌아서..당분간 유지될 듯
주유소 휘발유·경유 4개월만에 하락세 돌아서..당분간 유지될 듯
  • 최진철 기자
  • 승인 2019.06.0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첫째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 전주 대비 1.2원 하락한 1535.1원/ℓ...경유, 1.8원 내린 1396.9원/ℓ
16주 만에 거침없이 오르던 주유소 휘발유 경유가격이 꺾였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16주 만에 거침없이 오르던 주유소 휘발유 경유가격이 꺾였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최진철 기자] 16주 만에 거침없이 오르던 주유소 휘발유 경유가격이 꺾였다. 계속 내림세를 유지할지 다시 반등할지는 지켜 볼 일이다.

8일 오피넷에 따르면, 6월 첫째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1.2원 하락한 1535.1/, 경유는 1.8원 내린 1396.9/ℓ을 기록했다.

상표별로 보면 휘발유 기준 최고가 상표는 SK에너지로 1548.2/, 최저가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1508.1/ℓ이었다. 경유 기준 최고가 상표 역시 SK에너지로 1410.2/,최저가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1373.9/이었다.

지역별로 보면 휘발유 기준 최고가 지역은 서울로 전주 대비 2.4원 하락한 1,623.2/ℓ이었다. 이는 전국 평균 대비 88.2원 높은 수준이었다. 반면 최저가 지역은 경남으로 전주 대비 0.6원 내린 1,514.2/ℓ로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판매가격 대비 109.1원 낮은 수준이었다.

정유사 공급가격도 일제히 내렸다. 6월 첫째주 정유사 제품별 평균 공급가격을 보면 휘발유 공급가격은 전주 대비 29.8원 하락한 1444.4/, 경유 공급가격은 34.6원 내린 1270.3/ℓ을 기록했다. 사별 공급가격을 보면 휘발유기준 최고가 정유사는 GS칼텍스로 전주 대비 28.5원 하락한 1454.2/, 최저가 정유사는 S-OIL35.0원 내린 1437.6/ℓ이었다.

국제유가 동향을 보면 당분간 국내유가도 하락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6월 첫째 주 국제 유가는 미국의 對멕시코 관세부과 및 인상 예고 등에 따른 세계경기 침체 우려, 미국 원유재고 증가 등의 영향으로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