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10일 LGV50 개통시작..2년간 최대 108만4800원 할인
SK텔레콤, 10일 LGV50 개통시작..2년간 최대 108만4800원 할인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9.05.10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Light Plan’, ‘텔로’ 카드 활용 시 2년간 최대 108만 4000원 할인
SK텔레콤 5GX모델 손흥민 선수 출전하는 유럽축구 결승 관람 이벤트 진행
SK텔레콤이 10일 LG전자 V50 ThinQ 개통을 시작했다. (사진: SK텔레콤)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SK텔레콤이 10LG전자 V50 ThinQ (이하 LGV50)개통을 시작했다. SKT Light Plan, 텔로카드 활용시 2년간 최대 10848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10SK텔레콤은 전국 공식인증대리점과 공식 온라인 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LG전자의 첫 5G 스마트폰인 V50(128GB) 판매를 시작했다. 출고가는 1199000원이다.

SK텔레콤에서 ‘V50’ 구매하는 고객은 무료로 제공되는 듀얼스크린을 통해 두개의 앱을 멀티태스킹하며 5G를 즐길 수 있다. 특히 SK텔레콤은 듀얼스크린에서 oksusu 앱을 통해 실시간 채팅, 채널 탐색, 편성표를 한눈에 확인 할 수 있도록 해 실시간 TV시청을 더 편리하게 제공한다.

또한 6월 중순부터는 한 화면에서는 실시간 중계를 보고 다른 화면으로는 타 구장 화면, 와이드뷰, 타임머신 등을 볼 수 있는 ‘V50 특화 oksusu 5GX 프로야구 중계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료: SK텔레콤

SK텔레콤은 요금별 공시지원금을 지원한다. 플래티넘 요금제(12만5000원)를 이용하면 77만3000원,프라임(8만9000원)요금제는 63만원, 스탠다드(7만5000원) 요금제는 51만원, 슬림(5만5000원)은 40만원의 공기지원금을 준다. 

SK텔레콤에서 ‘V50’를 구매하는 고객은 총 1084000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이 신한카드와 제휴를 맺고 출시한 ‘SKT Light Plan신한카드를 이용하면 전월 70만원 이상 사용시 24개월간 최대 48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또 롯데 ‘Tello 카드도 전월 실적이 70만원 이상인 경우 24개월간 통신비 최대 504천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할인 혜택은 중복 적용 가능하다. ‘SKT Light Plan신한카드는 이달 31일 이전 가입 및 최소 5만원 이상 장기할부 조건에 부합해야 한다.

여기에 카드를 발급받은 후 LG PAY에 신한카드를 등록해 익월 실적 30만원 이상 결제한 경우, 최대 캐시백 10만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5GX V50 출시 기념 SK텔레콤 5GX모델인 손흥민 선수가 출전하는 유럽축구 결승 관련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달 20일까지 기간 내 SNS 미션 참여 후 T월드 다이렉트 응모페이지에 등록한 고객 중 5명을 선정, 12매씩 유럽 축구 결승전 관람권(in Madrid) + 왕복 항공권 + 숙박권을 제공한다.

타 통신사와 달리 SK텔레콤 고객은 사용하던 G6, V20 단말을 반납하면 제조사와 동일한 보상가액을 즉시 할부원금에서 할인 받는 ‘T안심보상혜택도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V50’를 개통하는 고객 대상으로 스마트폰 조기 교체 액정 파손 휴대폰 분실 등을 지원하는 ‘5GX 클럽_V50’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V50 구매 후 12개월, 24개월 경과 시점에 스마트폰 교체 시 출고가의 최대 50%를 면제 받을 수 있고, 액정파손 수리비 지원, 분실 시 임대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