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로7017, 봄파티 연다...' 봄꽃도 보고 버스킹도 즐기고 '
서울로7017, 봄파티 연다...' 봄꽃도 보고 버스킹도 즐기고 '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9.04.2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서울로 7017 상부에서 버스킹 축제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 개최
(사진:서울시)
(사진:서울시)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서울로 7017 상부에서 버스킹 축제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가 열린다. 기간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이다.  서울로 상부 4개의 무대에서 시민예술가로 구성된 ‘서울로버스커즈’ 70팀의 릴레이 공연리 펼쳐지며 관객 대상으로 부채, 판박이, 스티커등 기념품 증정 이벤트도 열린다. 

25일 서울시는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를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서울로 7017 고가상부 4개의 무대에서 70팀의 시민예술가 ‘서울로버스커즈’와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26일에는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27일과 28일에는 오후 1시부터 8시까지 진행된다.

서울로 7017 고가상부의 장미무대, 패랭이무대, 수국무대, 목련무대 총 4곳의 공연 무대에서 다양한 장르와 계층의 시민예술가 70팀의 ‘서울로 버스커즈’ 공연이 시민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10대 초등학생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버스킹팀이 노래와 춤, 악기연주를 비롯하여 디제잉, 디지털아트, 탭댄스 등 다양한 장르의 버스킹 공연을 진행한다.

버스킹 공연 외 에도 매일 선착순 100명에 한해 ‘서울로 버스커즈 사진 응원 이벤트’도 열린다. 서울로 버스커즈 공연모습 또는 관람사진을 찍어 축제안내소의 운영직원에게 보여주면 부채, 서울로 7017 판박이, 스티커 등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 공연 진행 모습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어 수국전망대, 장미홍보관에 마련된 축제안내소로 방문하면 되고, 행사기간 내내 매일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로 7017에서 형형색색 풍성하게 핀 봄꽃과 식물들을 구경하고 더불어 시민들이 주최가 되는 버스킹 공연을 관람하며 올 봄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