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설공단, ‘기술자문위원’ 78명 공개모집 ... 이달 28일부터
서울시설공단, ‘기술자문위원’ 78명 공개모집 ... 이달 28일부터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9.01.25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성 갖춘 자문위원 78명 공개모집, 2021년 3월까지 2년 임기로 위촉...건설공사 설계, 시설물 안전점검, 정밀안전진단 용역의 적정성 등 자문
 
(사진:서울시설공단)
(사진:서울시설공단)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서울시설공단이  안전점검, 건설공사설계, 안전진단 용역의 적정성 등을 자문받기 위해 ‘서울시설공단 기술자문위원회’ 위원 78명을 오는 28일부터 공개 모집한다. 

25일 서울시설공단은 제3기 기술자문위원회의 위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설공단 기술자문위원회’는 서울시설공단에서 발주하는 건설공사의 설계, 시공 및 시설물 안전점검, 정밀안전진단(정밀점검)용역의 적정성 등에 대해 자문역할을 맡는다.
 
자문위원 자격은 ▲대학의 조교수 이상▲연구기관의 연구위원급 이상▲기술사, 건축사 자격 취득자 ▲박사(석사) 학위 취득 후 3년(9년)이상 실무 경력이 있는 사람 등이다.

접수기간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다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에서 양식을 다운로드받아 이메일 및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서울시설공단은 기술자문위원 후보자 공개모집 후 선정위원회 심사 과정을 거쳐 오는 3월중 위원을 선임할 계획이다. 기술자문위원의 임기는 2019년 4월 1일부터 2021년 3월 31일까지 2년이며, 위원은 총 80명으로 당연직이 맡은 위원장과 부위원장을 제외한 78명을 위촉하게 된다. 

기술자문위원회는 14개 분야(토목구조, 토질 및 기초, 도로, 토목시공, 교통, 건설안전, 방재, 전기설비, 기계설비, 건축구조, 상‧하수도분야, 조경(잔디)분야, 소음진동분야, 정보통신(IT)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다. 

서울시설공단 이지윤 이사장은 “기술자문위원회 운영을 통해 공사관리 및 시설 유지관리 기술수준 향상을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설공단은 다양한 사회적 주체와의 협업을 통해 시민여러분께 차별화된 공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