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과 친구 13명 모여 '줄줄이 눈썰매' 타볼까
가족과 친구 13명 모여 '줄줄이 눈썰매' 타볼까
  • 복요한 기자
  • 승인 2019.01.03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자연휴양림 눈썰매장, 2월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 운영
(사진:
(사진:크라운해태 제과)

 

[컨슈머와이드-복요한 기자] 경기 장흥자연휴양림 눈썰매장이 오픈했다. 오는 2월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 운영된다. 

3일 크라운해태 제과에 따르면, 매년 3만명 이상이 찾으며 지난해까지 17만명이 다녀간 장흥자연휴양림 눈썰매장이 문을 열었다. 

장흥자연휴양림 눈썰매장은 100만평의 청정 자연휴양림이 펼쳐진 대자연 속에서 눈썰매를 즐길 수 있는데다 서울 광화문에서 1시간이면 갈 수 있어 접근성도 좋다.

특히  ‘줄줄이 눈썰매장’은 이곳에서만 즐길 수 있는 핫 아이템으로 올해는 최대 13인승으로 업그레이드해 가족은 물론 친구들까지 많이 뭉칠 수록 더 짜릿하다. 수도권에서 가장 긴 200m 슬로프와 1인용(140m), 유아용 슬로프도 갖춰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다.

슬로프에 정지구간을 늘리고, 에어쿠션과 미끄럼 방지매트를 확대 설치해 고객들의 안전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또한 썰매 운반 리프트, 축제장 전체를 순환하는 전기차까지 운영해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설산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눈과 예술의 향연도 펼쳐진다. 전문 조각가들의 작품 30여점을 감상하는 견생전과 다양한 눈조각들을 즐길 수 있다. 

눈썰매장 입장료는 소인과 대인 모두 1만 2000원이다.  양주시민과 20인 이상의 단체, 장애우에게는 할인혜택이 있다. 크라운-해태제과 고객들은 아트블럭(9000블럭)으로 결제할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