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 전기버, 15일부터 운행 시작' ...연내 3개노선 29대로 확대
서울시내 전기버, 15일부터 운행 시작' ...연내 3개노선 29대로 확대
  • 최진철 기자
  • 승인 2018.11.15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11번  노선버스 10대 전기버스로 교체운행 시작... 연내 3413, 6514번 노선버스도 전기버스로 교체운행 예정
(사진:서울시)
전기버스(사진:서울시)

[컨슈머와이드-최진철 기자] 15일부터 서울시내에 전기버스 운행이 시작된다. 서울 도심을 관통하는 1711번 운행을 시작으로 연내 3개 노선(1711, 3413, 6514번) 총 29대가 운행될 예정이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금일부터 서울시내 버스노선에 전기버스가 투입돼 첫 운행을 시작한다. 일단은 1711번(국민대~공덕동)버스 9대가 전기버스로 운영된다. 

이후 3413번(강동공영차고지~수서경찰서)10대, 6514번(양천공영차고지~서울대) 10대가 운영될 예정이며 총 29대의 전기버스가 연내운행된다. 29대 차량은  모두 차령(9~11년) 만료에 따른 대·폐차 수요에 맞춰 교체된 것이다. 

해당 전기버스는 는 시내버스의 간선노선과 지선노선의 외관 디자인 색(블루,그린)을 유지하면서 상단 부분에 하얀 바탕의 라인을 두고, 친환경 전기버스임을 표기해 시민들이 쉽게 인식할 수 있다. 

서울시는 "전기버스는 주행 시 대기오염물질이 발생하지 않아 CNG버스 보다 진일보한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도입되는 전기 시내버스는 모두 저상버스로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도 기여할 전망"이라며"서울시는 오는 2025년까지 오염물질 없는 친환경 시내버스를 3000대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유럽을 비롯해 전 세계 주요도시가 일제히 내연기관 차량 퇴출을 선언하면서 공공·민간부문 모두 친환경차 생산과 도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서울시도 이번 전기버스 운행을 계기로 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대중교통으로의 패러다임 전환을 꾀하고 국내 전기버스 기술 개발을 촉진해가며 미래에도 지속가능한 서울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