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고객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본격 시동'
KT, '고객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본격 시동'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8.10.15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시그널’, ‘간편주문/ 셀프개통’, ‘패드개통’ , ‘키오스크’,‘동영상CS’ 서비스 등 제공
(사진:KT)
 KT가 자사고객들이 서비스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디지털 트랜스 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시작한다(사진: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KT가 자사고객들이 서비스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디지털 트랜스 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시작한다.

15일 KT는 내가 받을 혜택과 나에게 맞는 상품을 즉시 확인하는 ‘KT시그널’ 서비스와 매장에서 패드로 한번에 개통하고 무인 키오스크로 요금도 내는 가입 및 요금 납부 편리성을 위한 셀프처리 서비스 등을 포함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비스는 ▲‘KT 시그널’▲ ‘간편주문/ 셀프개통’▲ ‘패드개통’ ▲ ‘키오스크’▲‘동영상CS’ 서비스등을을 제공한다.  

‘KT시그널’ 서비스는 게임처럼 3개의 라운드로 구성되어 있어 고객들이 각각의 라운드마다 선택을 하면 자동으로 최적의 상품들을 추천한다. 디지털 세대의 특성에 맞게 고객 스스로가 선택하는 과정을 거쳐 부담 없이 자기성향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적합한 상품을 추천, 고객이 주도적으로 거부감 없이 선택하도록 했다.

고객이 추천 대안 중 하나를 선택 시, 구매 경험혁신을 위한 ‘간편주문/ 셀프개통’ 단계로 연결된다. 이후 간단한 프로세스를 거쳐 순식간에 구매, 개통이 가능하다. 만약 고객이 대리점에 가서 상품 신청을 하게 되는 경우에는 상담과 동시에 ‘패드’에서 즉시 신청과 개통이 가능하다. 이 경우 신청에서 개통까지 약 15분이면 완료되는데 기존 대비 약 50% 정도의 시간 절감 효과가 예상된다.

'키오스크'를 통해 고객들은 직원에게 요청할 필요 없이 요금수납/번호변경 등의 서비스를 직접 처리할 수 있다. 매장 내에 설치된 무인 키오스크는 KT 직영매장에서 시범 운영을 거쳐,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동영상 CS'는 고객문의 시, 고객이 문의한 궁금한 내용이 담긴 동영상의 URL을 문자로 보내주어 언제 어디서나 쉽게 확인하고, 따라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KT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KT 고객채널 변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KT는 " 'EASY & WOW'가 변화의 지향점이다.  디지털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쉽고 편한 방식으로 변화해서(EASY) 고객에게 ‘WOW’를 줄 수 있도록 고객경험을 혁신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KT 김철수 커스터머 부문장(부사장)은 “이번 디지털 혁신은 고객이 KT 상품서비스를 찾고, 사고, 이용하는 과정에서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작된 것”이라며 “고객경험에 대한 진정성 있는 고민 끝에 나왔으며 앞으로도 KT는 고객을 위한 혁신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