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1인 AI 스피커 대중화 활짝..기가지니 버디 출시
KT, 1인 AI 스피커 대중화 활짝..기가지니 버디 출시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8.08.15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콤팩트한 사이즈, 하만카돈 스피커 탑재 등 업그레이드...통신사 상관없이 와이파이만 연결하면 끝
KT가 기가지니 16일 신규 단말 ‘기가지니 버디’를 출시한다.(사진: 기가지니버디 /KT)
KT가 기가지니 16일 신규 단말 ‘기가지니 버디’를 출시한다.(사진: 기가지니버디 /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KT AI 스피커 기가지니가 콤팩트해졌다. 반면 성능은 하만카돈 스피커 탑재로 더 강해졌다. 가격도 10만원 미만으로 착해졌다. 나만의 AI 스피커를 갖기를 희망하는 고객에게 안성맞춤인 AI스피커다. 제품명은 기가지니 버디로 16일부터 판매한다.

15일 KT에 따르면, 집안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있는 AI 스피커인 기가지니 버디는 하만카돈 스피커와 KT의 음성인식 기술로 품질이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크기도 너비 85mm x 높이 65.5mm, 무게250g로  한 손에 잡히는 가볍고 콤팩트한 사이즈다. 이동 뿐만 아니라 휴대성도 좋아졌다. 4개의 마이크를 탑재해 360도 어느 각도에서나 쉽고 정확한 음성인식이 가능하며, 말하는 사람의 방향에 LED 불빛이 들어오는 기능을 추가해 세련미를 더했다.

기가지니 버디는 AI 스피커로써의 본연의 역할도 충실해졌다. 대화, 음악, 정보 등 기본적인 기가지니의 AI 서비스와 팟캐스트 등의 미디어 서비스, 요리레시피 등의 생활편의 서비스 그리고 올레 tv와 연동 시 채널, 볼륨제어 등 리모콘 기능이 제공된다.

통신사와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다는 점도 구매포인트다. 통신사에 관계 없이 구매 후 와이파이에 연결하면 사용 가능하다. 또한 단말 가격도 착하다. VAT포함 9만9000원이다.  나만의 인공지능 스피커를 갖고 싶은 1인 가구, 주부, 학생 등에게 유용할 것으로 KT는 전망했다.

KT AI사업단장 김채희 상무는 “기가지니 버디 선착순 구매 고객은 지니뮤직 이용권과 특별할인가를 적용 받게 되면 부담 없는 가격에 구입이 가능하다”며 “집에서 나만의 인공지능 스피커를 갖기를 희망하는 고객은 이번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