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초마다 2봉지꼴로 팔린다는 해태제과 ‘빠새’..인기비결 뭐지
3초마다 2봉지꼴로 팔린다는 해태제과 ‘빠새’..인기비결 뭐지
  • 복요한 기자
  • 승인 2018.07.1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15개월만에 누적판매량 2000만봉지, 연매출 200억월 달성...국민 2명 중 1명 맛본 꼴
해태제과 빠새가 출시 15개월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봉지 돌파 와 연 매출 200억원을 달성하는 등 스테디셀러에 등극했다.(사진: 해태제과)
해태제과 빠새가 출시 15개월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봉지 돌파 와 연 매출 200억원을 달성하는 등 스테디셀러에 등극했다.(사진: 해태제과)

[컨슈머와이드-복요한 기자]해태제과의 빠새가 간판스타로 올라섰다. 출시 15개월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봉지 돌파 와 연 매출 200억원을 달성하는 등 스테디셀러에 등극했다.

해태제과는 지난 해 4월 출시한 빠새가 누적판매량 2000만 봉지를 돌파와 연 매출 200억 원을 동시에 달성하며 명실상부한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다11일 밝혔다

해태제과에 따르면, 지난 4월 출시된 빠새는 15개월간 3초간 2봉지 꼴로 빨렸다. 이는 국민 2명 중 1명이 먹었다는 뜻이된다. 이 기간 빠새는 히트제품 기준인 월 매출 10억 원을 15개월째 유지하고 있다.

빠새의 맛은 신제품 효과와는 무관했다. 일반적으로 신제품 효과가 사라진 다음에는 판매량이 급하강한다. 그러나 빠새는 지금까지 꾸준한 판매량을 유지하고 있다. 실제 지난 해 출시된 스낵 제품 중 20-20클럽(2000만봉지-200억원) 가입은 꼬북칩빠새가 유이(唯二)하다. 둘 다 새로운 식감을 내세워 시장의 관심을 끌었다. 2011년 이후로 기간을 늘려도 스테디셀러 제품은 118개 중 6개에 불과하다. 5% 확률이다. 이들 제품은 지금도 꽤 잘 팔리며 스낵 매출 20위권 안에 포진해 있다.

그렇다면 빠새의 인기 비결은 무엇일까. 해태제과는 친숙한 새우맛에 가볍고 바삭한 식감이 젊은 트랜드에 부합한 게 주효했다며 빠맥(빠새와 맥주의 합성어)’이라는 신조어가 탄생할 정도로 맥주 안주로 빠새를 찾는 젊은 층이 점차 느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그다지 많은 마케팅을 하지 않은 가운데 제품으로 평가 받은 성적이라 더욱 긍정적이라며 다양한 맛의 포트폴리오로 연 매출 500억 원대 브랜드로 키워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