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번 한국지엠, 경영정상화 위한 전략 보니..핵심 키워드 ‘고객 중심’
10년 번 한국지엠, 경영정상화 위한 전략 보니..핵심 키워드 ‘고객 중심’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8.05.11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5년간 15개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 출시...전국 대리점 방문객과 지역 사회 대상, 차량 기증 프로모션
한국지엠이 쉐보레 내수시장 입지 강화를 위해 고객과 지역 사회에 초점을 맞춘 프로모션 캠페인을 발표하며 본격적인 경영정상화를 시작했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한국지엠이 쉐보레 내수시장 입지 강화를 위해 고객과 지역 사회에 초점을 맞춘 프로모션 캠페인을 발표하며 본격적인 경영정상화를 시작했다.(사진: 컨슈머와이드 DB)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한국지엠 사태가 3개월만에 봉합됐다. 한국지엠이 정부와 제너럴모터스(GM)간의 합의로 10년간의 새출발 시작한다. 우선 쉐보레의 내수시장 입지 강화에 나선다.

11일 한국지엠이 발표한 경영 정상화를 위한 새로운 프로모션 등 전략에 따르면, 우선 쉐보라는 이달 출시되는 뉴 스파크를 필두로 향후 5년 간 주요 세그먼트에 걸쳐 총 15종의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을 출시한다.

또한 11일부터 잠재 고객의 대리점 방문을 늘리기 위한 전국 규모의 고객 마케팅 활동과 지역 사회 연대 강화를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시한다. 이날부터 100일 간 쉐보레 대리점을 찾은 고객을 대상으로 매일 1명을 추첨해 경차 스파크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특히, 100명의 당첨 고객 중 첫 10명의 주인공은 이달중 개최될 뉴 스파크신차 출시 행사에 초청된다.

절대로 포기하지 않는다는 쉐보레의 브랜드 정신을 담은 네버 기브 업(Never Give Up)’ 캠페인을 지역 사회에 선보인다. 이날부터 올해 말까지 내수시장에서 차량 1000대가 판매될 때마다 쉐보레가 스파크 1대를 소외 계층 및 지역 커뮤니티에 기증한다.

이와함께 6월 한달 간 전국 쉐보레 서비스센터에서는 세이프 썸머 드라이빙(Safe Summer Driving)’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하절기 안전운전을 위한 엔진오일, 오일필터, 에어클리너 점검은 물론, 차량 벨트류와 점화플러그, 하이텐센 케이블, 냉각수 및 타이어 상태, 에어컨 작동상태 점검을 무료로 제공한다.

이와 관련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은 고객과 지역 사회에 보답하고자 하는 열정이 회사 내부에 자리잡고 있고 이를 더욱 견고히 해 국내 시장에서 쉐보레의 밝은 미래를 보여드릴 것이라며, “쉐보레 제품 구매를 고려한다면 이보다 더 나은 기회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쉐보레 스파크는 독보적인 안전성과 가치를 바탕으로 경차 시장을 대변해왔다더 많은 국내 고객들이 세계적 수준의 경차와 쉐보레 브랜드를 경험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10일 정부와 GM은 서울 서초구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에서 산업부-GM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한국사태 종지부에 도장을 찍었다.  이에 따라 GM은 출자전환을 포함해 총 64억 달러(68000억원)를 지원한다. 우선 한국지엠에 대한 기존 대출금 28억 달러를 올해 안에 출자 전환하고, 36억 달러는 새로 투자한다. 2대 주주 산업은행도 75000만 달러(8000억원)을 지원한다. 먹튀에 대한 안전장치도 마련됐다. 정부와 GM은 향후 5년간 GM이 한국지엠의 지분을 매각할 수 없고, 그 이후 5년은 35% 이상 1대 주주로 반드시 유지해야 한다는데 합의했다. 아울러 GM이 한국에 아시아태평양 본부를 설치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