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화각공예로 한국 알리기 ‘후 환유 국빈세트’ 선보여
LG생건, 화각공예로 한국 알리기 ‘후 환유 국빈세트’ 선보여
  • 장하영 기자
  • 승인 2018.05.10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 미를 세계에 전하기 위한 시그니처 작품, 중요무형문화재 이재만 장인이 직접 화각함 제작, 세상에 단 세 개 뿐인 작품
LG생활건강이 궁중예술 화각공예를 이용한 ‘후 환유 국빈세트’를 선보인다.
LG생활건강이 궁중예술 화각공예를 이용한 ‘후 환유 국빈세트’를 선보인다.

 

[컨슈머와이드-장하영 기자] LG생활건강이 궁중예술 화각공예를 이용한 ‘후 환유 국빈세트’를 선보인다. 브랜드 측은 화각공예의 아름다움을 담아 전세계에 한국의 미를 전하기 위한 ‘후’의 시그니처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화각공예는 소뿔을 얇게 펴서 여러 색의 무늬를 새겨 넣는 우리나라 고유의 공예로, 재료가 귀하고 공정도 까다로워 예로부터 왕실의 애장품에 이용됐다.

‘후 환유 국빈세트’는 국가 중요무형문화재 109호이자 전세계 유일의 화각장인 이재만 장인이 직접 화각함을 제작했다. ‘후’의 최고 프리미엄 라인 ‘환유’에서 영감을 얻어 무려 6개월간 36단계의 공정을 거쳐 하나의 예술 작품으로써 높은 품격을 전하는 명작을 완성한 것이다.

‘후 환유 국빈세트’는 레드, 옐로우, 그린 세 가지 색상으로 단 세 개만 제작됐으며, 십장생도를 담아 건강과 장수의 의미를 더했다. 화각함 안에는 환유보액, 환유고, 환유진액, 환유동안고까지 후 ‘환유’라인의 4개 제품을 모두 담았다.

LG생활건강은 이달 초 경복궁 궁중문화캠페인에서 ‘후 환유 국빈세트’를 전시한 데 이어, 이달 중순경 예정된 부산 국립국악원 해금예찬 행사를 비롯해 향후 ‘후’의 국·내외 행사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궁중화장품 브랜드로서 ‘후’의 이미지를 높이고 동시에 한국 궁중예술의 미(美)를 전파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